기사제목 김지석, 로맨스 영화의 한 장면 같은 화보 공개! '女心 흔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김지석, 로맨스 영화의 한 장면 같은 화보 공개! '女心 흔들'

기사입력 2017.06.20 10:2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untitled.png▲ 사진 제공: 그라치아
 
[동포투데이 김나래 기자] 배우 김지석의 파리 화보가 공개 돼 여성 팬들의 마음을 흔들고 있다..
 
20일, <그라치아>와 배우 김지석의 프랑스 파리 일대에서 촬영한 패션화보가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석은 맨몸에 걸친 홑겹 이불은 기본이고 피케 셔츠, 데님 재킷, 린넨 티셔츠 등 심플함이 돋보이는 스타일링으로 그의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다.
 
이번 화보 촬영은 ‘여행지에서의 내추럴한 일상’이라는 컨셉으로 진행 되었으며, 김지석은 단순한 컨셉을 자신만의 감성으로 해석. 한층 드라마틱하게 연출하며 스텝들의 극찬을 받았다.
 
화보 촬영과 함게 진행된 인터뷰에서 파리에 머무르는 동안 매일 아침 센 강 주변을 조깅했던 김지석에게 이에 대한 소감을 묻자, “센 강을 따라 달리다 보면 에펠탑 맞은편에서 리턴을 해요. 거기서 물을 마시며 10분 정도 쉬죠. 그때 땅바닥에 앉아서 에펠탑을 바라보며 행복에 젖은 사람들을 감상해요. 에펠탑이 사람들에게 주는 행복과 추억, 기쁨을 같이 느끼는 거죠”라고 답하며 뭉클함을 전했다.
 
또한, 김지석은 훗날 가보고 싶은 곳으로 ‘레고 본사’를 꼽기도 했다. 그 이유에 대해 “레고를 엄청 좋아하는데요. 나이가 드니 레고가 단순히 장난감이 아니라 어릴 때의 행복했던 기억을 떠올리게 해주는 매개체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라고 설명했다.
 
‘연기나 방송 활동이 힘들 때면 쉬어가고 싶단 생각이 들진 않는가’라고 묻자, “꾸준히 일을하면서 내 존재를 확인 받고 싶다”라고 답하며, “전혀 다른 내 모습을 발견하고, 또 그런 내모습을 보며 사람들이 놀라고 반응하는 것들에서 오는 재미와 에너지가 있다”고 말하며 인터뷰를 마무리 지었다.
 
한편, 김지석은 MBC 드라마 <역적:백석을 훔친 도적> 종영 후 차기작을 검토하며 재충전의 시간을 갖고 있다. 김지석의 화보와 인터뷰는 <그라치아> 제 92호(6월 20일 발행)에서 만날 수 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