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엽기적인 그녀' 명품조연들의 명품활약! 호연 펼치는 손창민-정웅인-윤세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엽기적인 그녀' 명품조연들의 명품활약! 호연 펼치는 손창민-정웅인-윤세아!

기사입력 2017.07.15 00:1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ET14305055_ori.jpg▲ 사진 제공: 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동포투데이 김다윗 기자] 다음 주 종영까지 단 4회만을 남겨둔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연출 오진석/제작 래몽래인,화이브라더스,신씨네)가 어느덧 막바지를 향해가는 가운데 견우(주원 분)와 혜명공주(오연서 분)를 둘러싼 묵직한 궁중 암투 스토리도 정점을 찍고 있다.

이에 궁궐 내의 이야기를 이끌어가며 극의 무게 중심을 든든하게 잡아온 손창민(휘종 역), 정웅인(정기준 역), 윤세아(중전박씨 역) 등 명품조연들의 명품활약에 대해 짚어봤다.

극 중 휘종(손창민 분)과 정기준(정웅인 분)의 카리스마 대결은 드라마의 팽팽한 긴장을 유지하는데 큰 몫을 하고 있다. 두 사람은 왕권을 지키려는 왕과 조정을 쥐고 흔들려하는 좌의정의 대립을 흥미롭게 이끄는 중이다.

귀면탈은 지라시 유포를 통해 ‘금상 위의 좌상’이라며 그의 무능함을 지적하기도 했지만 휘종은 견우 같은 젊고 유능한 인재를 등용해 꾸준히 개혁 정치를 시도해온 인물. 특히 소중한 공주와 원자(최로운 분)를 위해 10년 전 중전(이경화 분)의 폐비에 대해 함구령을 내리기도 했다. 그런 그가 견우로부터 폐비사건의 진실을 들은 이후, 어떤 행동을 취할지 주목된다.

정기준은 조정의 실세를 유지하기 위해 피도 눈물도 없이 행동하는 악인이다. 휘종은 물론 혜명공주와 견우까지, 자신에게 방해가 되는 인물들을 은밀히 주시하며 계략을 세우고 있다. 공주의 청나라 혼사를 막은 견우를 눈엣가시로 여기고 있는 그가 견우의 비밀을 알게 됐기에 어떤 음모를 꾸밀지 염려되는 터.

중전박씨(윤세아 분)의 행보도 눈 여겨 볼 부분이다. 한때 정기준과 힘을 합세해 중전 자리를 꿰찼던 그녀이지만 점점 과거 사건의 진실이 파헤쳐지는 가운데 더 이상 정기준만을 믿고 있을 수는 없는 상황. 더불어 휘종과 자혜대비(윤소정 분)의 압박에 불안해진 박씨는 자신을 친모로 알고 있는 원자를 방패삼아 악랄한 면모를 최대치로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엽기적인 그녀’는 조선시대 청춘남녀의 매력적인 연애담을 유쾌하게 담아낸 로맨스 사극이지만 그 이면엔 촘촘하게 짜인 정치 스토리가 자리해 작품의 완성도를 높이고 있다.

이는 주원(견우 역)과 오연서(혜명공주 역) 이외에도 매회 명불허전의 연기력을 펼치며 몰입도를 높이고 있는 손창민, 정웅인, 윤세아 등 명품조연들의 호연이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마지막까지 긴장을 늦출 수 없게 만드는 이들의 활약으로 남은 방송에 더욱 관심이 쏠린다.

한편, 100% 사전제작으로 완성된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안방극장을 찾는다. SBS UHD채널에서는 UHD화질로 본방송 된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5208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