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中 외교부, "중북 경제무역 안보리 결의에 어긋나지 않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中 외교부, "중북 경제무역 안보리 결의에 어긋나지 않아"

기사입력 2017.07.15 14:3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W020170713636030108070.jpg▲ 사진출처 : 중국 외교부 홈페지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겅솽(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3일 베이징에서 가진 정례 브리핑에서 현재 북한에 대한 안보이사회의 제재는 전면 경제제재가 아니라고 하면서 중국 측이 북한 측과 정상적인 경제무역 왕래를 유지하는 것은 안보이사회의 결의에 어긋나지 않는다고 밝혔다.

중국 세관총서가 이날 오전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북한에 대한 중국의 수출입 총액은 동기대비 10.5% 성장한 25,5억달러이다.

겅 대변인 "중북 두 나라는 이웃나라로서 양국은 정상적인 경제무역 왕래를 유지한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이 수출하는 철과 철광석은 민생 목적"이라며 "북한의 핵미사일 계획 수익 창출과 관련이 없으며 제재 영향을 받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반도 비핵화를 추진하는 중국의 입장은 확고하고 명확"하다면서 "중국 측은 일관적으로 전면적이고 정확하며 착실하고 엄격하게 유엔안보이사회의 결의를 준수해 왔다"고 덧붙혔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8862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