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본격연예 한밤' 최강 동안 미녀 김성령의 솔직 유쾌한 고백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본격연예 한밤' 최강 동안 미녀 김성령의 솔직 유쾌한 고백

기사입력 2018.01.09 14:1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캡처.PNG
 
[동포투데이 김나래 기자] 오늘 밤 8시 55분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1988년도 미스코리아 진에 당선된 후, 3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화장품 브랜드의 ‘뮤즈’로 활동중인 김성령과의 솔직하고 유쾌한 인터뷰가 방송된다.

50대의 나이가 무색할 만큼 굴욕 없는 완벽 몸매의 김성령은 화장품 광고 현장에서 깊게 파인 드레스와 “속 보이는 여자”라는 콘셉트를 훌륭하게 소화하며 최강 동안 미녀임을 입증했다. 그녀의 숨 막히는 미모를 현장에서 지켜본 20대 유재필 큐레이터와 남자 스텝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김성령은 자신이 “동안 미녀가 아니고, 그냥 조금 아름다운 얼굴일 뿐”이라며 깜찍한 망언(?)을 해 인터뷰 현장을 매료시켰다. 이어 ‘그냥 조금 아름다운 얼굴‘의 매력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김성령의 애교 3종 세트도 선보였다.

또한, 데뷔 초부터 30년 넘게 화장품 광고 모델로 활동 하고 있는 그녀에게 유재필이 “화장품 광고계의 송해”라고 하자 함박웃음을 지으며 그 사실을 단박에 인정하는 귀여운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그녀는 ‘정글의 법칙’에 합류 소식을 전하며 한밤 시청자들에게 놀라운(?) 공약 하나를 약속했다. 유재필 큐레이터와 연습까지 했던 그 공약은 무엇일지, 한밤에서 공개된다.

시간이 거꾸로 가는듯한 동안 미모와, 새로운 도전으로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김성령의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은 오늘 밤 8시 55분 ‘본격연예 한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