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너는 내 운명’ 추자현♥우효광, 영아원 방문해 봉사활동!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너는 내 운명’ 추자현♥우효광, 영아원 방문해 봉사활동!

기사입력 2018.02.09 16:3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ET32278675_ori.jpg▲ 사진=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동포투데이 김나래 기자]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추우부부가 뜻 깊은 선행에 나선다.

12일(월) 밤 10시 45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봉사 활동을 떠난 추우부부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추자현-우효광 부부는 봉사 활동을 위해 이른 아침부터 의정부에 위치한 한 영아원으로 향했다. 아기를 좋아하는 우효광은 들뜬 모습이었다. 그는 ‘맘마’ 등 아이들의 언어를 배워 손바닥에 적으며 아이들을 만날 준비를 했다. 의정부로 향하던 우효광은 “빈손으로 가지 말자”라고 제안한 뒤 추자현에게 “추우니까 차 안에 있으라”며 나홀로 마트 쇼핑을 자처했다.

마트에 들어간 우효광이 직행한 곳은 정육코너. 우효광은 애용하는 번역기 어플을 켜서 사장님에게 “나는 한우를 좋아한다”, “불고기”를 적어 보이며 아이들을 위한 고기 반찬을 구매했다.

마트 쇼핑이 순조롭게 진행되던 그때, 한동안 골똘히 생각하던 우효광은 “신선한 거 딴기”라며 정육 코너에서 또 무언가를 주문했다. 하지만 마트 직원은 우효광의 말을 알아듣지 못하고 눈만 껌뻑 일 뿐이었다. 이어 우효광이 “싱쿨라(수고하십니다)“라고 하자 직원에게 감사를 표하자 직원은 ”콜라는 저쪽에 있다“며 엉뚱한 대답을 내놓아 쇼핑은 난항에 부딪히고 마는데.

한편, 이 날 ‘너는 내 운명’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중계로 평소보다 25분 앞당긴 밤 10시 45분부터 방송 예정이다. 과연 우효광이 마트 쇼핑을 무사히 끝낼 수 있을지, 우효광의 나 홀로 마트 쇼핑 현장은 12일(월) 밤 10시 45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9467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