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60세 여 배우 덩제, 장궈리와 함께 웨딩마치 울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60세 여 배우 덩제, 장궈리와 함께 웨딩마치 울려

기사입력 2018.03.10 10:5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gg.png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중국의 60세 여 배우 덩제(邓婕)가 탕궈챵(唐国强), 장테린(张铁林), 다이춘룽(戴春荣) 등 영화계 동료들의 축복 속에서 신랑 장궈리(张国立)의 팔을 끼고 웨딩마치를 울렸다고 8일 소후망(搜狐网)이 보도했다.
 
덩제와 장궈리는 TV드라마 <강희미복사방기(康熙微服私访记)>에서 나오는 남 ‧ 녀 주인공으로서 이 날의 이들의 혼례는 연예권은 물론 많은 팬들의 관심을 자아냈다. 특히 웨딩드레스 차람의 덩제의 모습은 60세라고 볼 수 없을 정도로 미모를 그대로 간직, 드라마 속의 <의비(宜妃)> 때와 조금도 변한 것이 없다는 평이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