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북경시 조선족운동회 및 민속축제 펼쳐져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북경시 조선족운동회 및 민속축제 펼쳐져

기사입력 2018.06.12 00:5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8.jpg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제16회 “동화원” 컵 북경시 조선족운동회 및 제3회 “커시안” 컵 민속축제가 지난 9일 북경시 중앙민족대학 체육장에서 성황리에 펼쳐졌다.

연변일보에 따르면 이날 북경시는 이른 아침부터 잔잔한 비가 내렸지만 중앙민족대학 운동장에는 수천 명에 달하는 조선족들이 모여들었다. 통일복장을 떨쳐입은 북경 조선족 각계, 각 연령층을 대표하는 19개 단체들의 입장행렬에 이어 70대가 넘는 노인들로부터 유치원 꼬마에 이르기까지 모두가 알심들이여 준비한 대형단체무용은 대회에 이채를 더했다.

운동대회는 달리기, 씨름, 축구경기, 배구경기, 바줄당기기 등 전통적인 운동항목 외에도 윷놀이, 오자미 던지기, 물동이 이고 달리기, 다리 묶고 달리기 등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운동항목들을 마련하여 치열하면서도 재미나는 즐거운 경기분위기를 연출했다.

운동대회와 함께 열린 민속축제도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민속축제 부대행사로 조선족 전통음식 및 민족일용품 판매부스 40여개를 마련하여 비빔밥, 냉면, 순대, 김밥, 감자떡 등 다양하고 풍성한 우리 민족 먹거리를 관람객들에게 제공했다.

4년에 한 번씩 열리는 북경시 조선족운동대회 및 민속축제는 수도권 조선족들의 참여도가 가장 높은 대중적인 문체행사로서 북경지역 여러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조선족들 간의 친선과 단합, 여러 민족과의 화합과 교류를 도모하고 수도권에서 생활하고 있는 조선족들의 정신 풍모와 민족 자긍심을 보여주는 중요한 브랜드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9697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