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제17차 세계한상대회 23일 인천송도컨벤시아서 성황리에 개막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제17차 세계한상대회 23일 인천송도컨벤시아서 성황리에 개막

23일, 인천서 약 60개국 내외동포 경제인 3천 5백여 명 참석한 가운데 개막
기사입력 2018.10.23 22:0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캡처9.JPG▲ 제17차 세계한상대회 23일 인천송도컨벤시아서 성황리에 개막/사진 동포투데이

[동포투데이] 전 세계 재외동포 경제인과 국내 기업인이 한 자리에 모여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한민족 최대 규모의 비즈니스 축제 ‘제17차 세계한상대회’가 23일 오후 인천광역시 송도컨벤시아에서 성황리에 개막했다.

‘하나된 한상, 함께 여는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열리는 이번 대회는 전 세계 60여 개국에서 3천 5백여 명이 참석해 모국과 동포사회 간 경제교류 확대와 한상 네트워크 활성화를 통한 상생발전 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와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캡처8.JPG▲ 제17차 세계한상대회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사진 동포투데이
 
이날 오후 5시부터 열린 개회식에는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박기출 대회장 등 주요 인사와 해외 한상 및 국내 경제인 등 1,500여명이 참석했다.
 
전통의장대와 삼군의장대의 시범공연으로 문을 연 개회식에는 한상기 입장, 개식 통고에 이어 한우성 이사장의 개회선언, 박기출 대회장의 대회사, 박남춘 인천시장의 환영사 순으로 진행됐다.
 
한우성 이사장은 개회선언을 통해 “여러분의 애정과 노력이 전 세계에 폭 넓은 한상 네트워크를 탄생시킨 것”이라며 “이번 한상대회를 통해 한상의 본연에 대한 모습을 다시 한 번 찾아보고, 모국에 보다 많이 기여하는 한상의 모습이 진솔하게 전달될 수 있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캡처5.JPG▲ 제17차 세계한상대회 23일 인천송도컨벤시아서 성황리에 개막
 
이어 박기출 대회장(싱가포르 PG홀딩스그룹 회장)은 대회사를 통해 “2002년, 지구촌 곳곳에 흩어져 있던 동포 경제인들이 한데 모여 결성된 한상대회가 벌써 17년차에 접어들며 명실공이 740만 한민족 네트워크의 대명사로 자리매김했다”며 “이번 17차 한상대회가 모국과 함께 상생하는 한상 네트워크 비전을 만들어가고 결속된 한상네트워크의 내실을 다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전 세계를 무대로 경제활동을 하고 계신 한상 여러분을 인천에서 만나 뵙게 되어 영광스럽고 기쁘다”며 “인천시는 앞으로도 재외 경제인들이 세계를 무대로 비즈니스를 키워가는 데 도움을 드리는 것은 물론, 재외동포 선배님들의 도전정신을 본받아 명실상부한 동북 경제 중심 도시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환영의 말을 전했다.
 
이어, 박남춘 인천시장 주최 환영만찬과 창작뮤지컬 이순신 갈라 공연을 끝으로 대회 첫날 공식 일정이 마무리 됐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