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리피, 아시안컵 마치면 사임 "축구클럽 감독 맡지 않을 것"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리피, 아시안컵 마치면 사임 "축구클럽 감독 맡지 않을 것"

기사입력 2018.10.31 21:4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F201810311420282146704260.jpg▲ 리피 중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동포투데이] 중국 관영 CCTV 스포츠 채널에 따르면 29일 모나코에서 열린 '골든 풋' 뉴스발표회에서 중국 국가대표팀 감독 리피는 인터뷰를 통해 자신은 팀을 이끌고 아시안컵까지 뛴 후 사임할 것이며 떠나는 원인은 성적문제 때문이 아니라고 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더는 축구클럽 감독을 맡지 않을 것이며 자택과 가까운 국가의 대표팀은 고려할 것이라고 말했다.
 
리피는 인터뷰에서 "모든 사람이 아시안컵이 끝나고 내가 사임하는 것을 알고 있다. 중국축구협회가 나한테 4년간의 재계약을 제안했지만 집을 떠난지 이미 6년이 되었기에 돌아갈 때가 됐다고 생각한다. 중국은 나의 고향과 너무 멀고 집으로 돌아가 가족과 함께 생활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성적 때문에 사임을 결정했느냐는 물음에 리피는 “아니다”라고 대답했다. "나는 잘하려고 시도했고 잘했음을 느꼈으며 중국팀도 제고가 있다. 우리가 밑바닥부터 시작했기에 제고의 폭이 비록 크지 않지만 나는 내가 떠날 때 하나의 중요한 무엇인가를 남기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더는 이탈리아의 축구클럽 감독을 맡지 않을 것이고 이탈리아 축구클럽뿐만 아니라 다른 축구클럽을 위해 일하지 않을 것이다. 하지만 1, 2년 이내에 만약 국가팀에서 요청이 들어오고 또 중국처럼 이렇게 멀지 않다면 나는 고려해볼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