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중국, 2019년 설 연휴 관광수입 5139 억 위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중국, 2019년 설 연휴 관광수입 5139 억 위안

기사입력 2019.02.11 13: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666.JPG▲ 설을 맞으며 우산으로 장식된 절강성 닝하이 고대도시의 한 골목
 
[동포투데이] 2019년 설 연휴기간 중국의 문화 관광 시장은 전반적으로 '안전·유질서·우질·고효율, 문명'의 목표를 실현했고, 관광수입은 인민폐 5139억 위안에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관광연구원 추산에 따르면 설 연휴기간 전국적으로 접대한 관광객 수는 동기대비 7.6% 증가한 연 4억 1500만 명에 달하고 실현한 관광수입은 동기대비 8.2% 증가한 5139억 위안에 달해 문화 관광 시장이 질서있는 활황세를 보였다. 

한편 중국 관영 CRI 보도에 따르면 설 기간 관광객들은 전통 민속과 민간 문화를 선호했고, 각지에서는 풍부하고 다채로운 문화 관광 행사로 설 분위기를 살렸다. 

중국관광문화연구원 조사에 따르면 설 기간 박물관, 미술관, 도서관, 과학기술관, 역사문화거리를 참관한 관광객이 각각 40.5%, 44.2%, 40.6%, 18.4%에 달하고, 여러 가지 문화 공연을 관람한 관광객은 34.8%에 달했다. 

2019년 중국 춘절의 세계적인 영향력도 지속적으로 향상되었다. 세계 133개 국가와 지역의 396개 도시에서 '환락춘절'을 주제로 한 공연, 전시, 절간장 등 1500여 가지 행사가 펼쳐져 아름다운 이야기를 전하고 중화문화를 홍보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