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조선족 중견작가 김혁, 중앙민족대학서 특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조선족 중견작가 김혁, 중앙민족대학서 특강

기사입력 2019.05.04 09:4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45.jpg
 
[동포투데이] 지난달 23일, 중앙민족대학 조선어문학부의 요청에 의해 조선족 중견작가 김혁이 ‘글로벌’를 주제로 특강을 펼쳤다. 중앙민족대학 조선문학부 교수와 학부생 및 석, 박사 연구생 40여 명이 참가했다.

연변일보에 따르면 김혁은 조선족 문학연구와 문학 습작에 도움을 주는 데 목적을 두고 조선족 문학의 형성으로부터 시작해 외래 문학의 영향, 조선족 문단 진맥 등 약 1시간 30분에 걸쳐 강의했다.

김혁은 강의에서 중국 조선족 문학은 그 역사적 특수성으로 인해 자신의 독특한 지정학적, 문화적 특성을 갖추고 있을 뿐만 아니라 중국문학의 우수한 전통도 고스란히 물려받아 반도와 세계 각국 겨레 문학의 흐름 중에서 아주 각별한 위치와 나름의 위상을 갖고 있다고 했다.

또 조선문학, 일본문학, 러시아문학, 한국문학이 우리 문단에 끼친 영향을 소개하고 조선족문학과 해외문학의 수용의 차이를 설명했다.

조선족 문단 진맥에 있어서는 퓨전시대 새로운 장르가 출현하고 있지만 조선족 문단은 문체 시도가 따분하고 장르 실험이 전무하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스토리텔링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많은 이야기와 민족특색을 간직한 우리민족 문학이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