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7(일)
 

f11f3a292df5e0fe12d1d29705d372af5cdf7291.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11일, 유엔 대회는 모든 회원국들이 국제합작과 단결 호조를 강화하여 코로나 19를 대처할 데 관한 결의를 통과하였다고 12일 뉴욕에서 중국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결의는 국제합작을 전개하고 다자주의를 이행, 단결 호조하는 것이 전 세계가 유효하게 코로나 19 등 지구의 위기에 대응하는 유일한 경로라고 지적했으며 각국에서는 반드시 사람을 근본으로 성별 평등을 중시함과 아울러 인권을 존중하는 조치를 충분히 이행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결의는 유엔 사무총장이 제기한 전 지구적인 전쟁 중지에 관한 창의를 지지한다고 했으며 코로나 19가 무장출돌 지구에 주는 영향을 면밀히 주목해야 한다면서 유엔 평화유지부대의 행동을 계속 지지하기로 하였다.


결의는 또 각 회원국 및 정치지도자들과 종교지도자 등은 반드시 포용과 단결을 추진해야 하며 종족주의, 대외 적대시 정책과 적대시 언론, 폭력과 기시를 반대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계속하여 결의는 각 회원국은 위생시스템과 사회관심 시스템을 강화하여 모든 국가로부터 우수하고 안전하며 효과적이고도 부담이 가능한 진단도구, 치료방법, 약물과 백신 등을 적시 적으로 구입할 것을 독촉, 회원국과 모든 해당 이익 관계가 있는 국가와 지구와의 합작 전개, 백신과 의약의 연구자금, 데이터 기술의 이용과 코로나 19 항격을 강화하는 모든 국제적인 과학합작을 고무 격려한다고 썼다.


결의는 이어 각 회원국과 기타 이익관계가 있는 국가 혹은 기구들에서는 대담성과 협조가 일치한 행동을 강화하여 코로나 19가 초래한 직접적인 사회와 경제에 주는 영향에 대응해야 하며 동시에 위기에서 탈출할 수 있는 회복전략을 제정하여 지속이 가능한 발전목표의 궤도에로 귀환할 것과 2030년에도 지속발전이 가능한 의정을 전면 낙실할 것을 독촉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046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유엔 대회 코로나 19 대응에 관한 결의 통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