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2-05(토)
 


111.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굴욕으로 온 나라가 몸부림을 치던 중국의 근대사에서 가장 피비린내 나도록 잔인한 전쟁은 14년간 지속된 항일 전쟁이라고 할 수 있다. 이 전쟁 중에서 중국인들은 하마터면 자기가 생존하던 국가를 잃을 뻔했고 중화민족 또한 존망 위기의 긴요한 관두에까지 이르게 되었었다.

 

2차 세계대전 전야의 일본은 이미 명치유신을 진행하여 전반 국가가 나날이 흥성하는 발전단계에 이르렀고 당시 이들은 무사 계층의 통치를 무너뜨렸지만 전반 국가는 도리어 군국주의 사상으로 침습되었다. 당년의 일본은 아시아에서 가장 발달한 국가로 이미 서방 자본주의 국가 발전단계에 서서히 접근하고 있었다. 그 시기, 일본인들은 국내의 자원으로는 일본의 발전 수요를 근본 상 만족시킬 수 없음을 감안했다. 이리하여 일본은 대외 확장 계획을 고안했고 이 확장 계획은 오직 통해서만 이 쟁취해올 수 있다고 인정했던 것이다.

 

일본의 침략 계획 중의 제1 보는 당연히 곧바로 중국이었다. 20세기 초엽의 중국은 땅덩어리가 크고 물산이 풍부했지만 상대적으로 국력은 매우 무능하였기에 어떻게 봐도 침략하기 아주 쉬운 좋은 상대였다.

 

일본은 자체로 조작해 낸 ‘9.18 사변이후 짧디짧은 수개 월 내에 전반 동북을 집어삼켰다. 당시 일본은 중국의 땅만 탐낸 것이 아니라 중국인들의 사상을 동화시키려고 시도, 조금 조금씩 중국을 잠식해갔다. 동북이 함락된 후 일본은 이곳에 만주국으로 명명된 위 정권을 건립했고 아울러 일본 국내로부터 수많은 일본 민간인들을 동북으로 운송하여 이곳에서 생활하게 하였다. 해당 자료에 따르면 당시 일본은 본토로부터 적어도 30만 명에 달하는 일본인들을 중국 동북으로 운송, 이 중에는 10만 명에 달하는 여성도 포함되어 있었다.

 

당시 일본인들의 계획은 동북으로 이주한 여인들이 중국 남성과 결혼하여 자녀를 낳으면 혈통 상 중국과 일본 이란 두 나라의 국민으로 되기에 후에 중국을 전면 점령하기가 쉬워진다는 것이었다. 한편 이런 일본 여성들은 일본 사회에서의 지위가 아주 낮기에 그들의 운명은 완전히 상층에 있는 남자들의 수중에 장악되어 있었다. 다시 말하면 이런 여성들은 일본 군부에 의해 중국을 동화시키는데 사용되는 장기 쪽에 불과했던 것이다.

 

비록 일본인들의 계획은 이렇듯 완미했지만 그들이 생각하지 못한 것은 중국 동북지구를 점령하는 데는 짧은 수 개 월이었지만 전반 중국을 집어삼키려고 보니 14년도 부족했으며 아울러 최종엔 그들 자신이 패망하고 말았던 것이다.

 

665656.jpg

 

1945815, 일본 천황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후 일본 군대 및 중국 경내에서 거주하던 일본인들은 모두 반드시 일본으로 돌아가야 했다. 하지만 중국 동북에서 생활하던 10만 명에 달하는 일본 여성들은 돌아가지 못하고 남아 있을 수밖에 없었다.

 

당시 일본 정부가 귀국시킨 일본인들은 대부분이 사지가 건장하고 노동능력이 강한 일본 남자로서 이 부분의 남자들이야말로 귀국 후 일정한 가치가 있었던 것이다. 전후 국가를 재건하려면 필경 많은 노동력이 매우 수요 되었던 것, 실제로 이런 남자들은 일본으로 돌아간 후 즉시 전후 국가 재건에 투입되었던 것이다. 하지만 동북에 남은 불쌍한 일본 여성들에 대해서는? 일본 정부는 진작 이런 여인성들에 대해 염두에도 없었던 것이다.

 

흔히 일본 여성들을 보면 일본의 중국 침략전쟁 시기 일본군의 행위를 열정적으로 지지하고 환호하던 이들이었다. 그녀들은 자신의 남편이 참군하는 것을 고무 격려했는가 하면 어떤 여인들은 자원해서 군 위안부로 되기도 했다. 그리고 당시 그녀들은 자기들이 중국 동북으로 운송되어와 동북에서 살게 된다고 하자 기뻐서 어쩔 줄 몰랐다고 한다. 그녀들의 눈에는 그것이 천황폐하로부터 하사받은 지고 무상의 은공으로 간주되었던 것이다.

 

하지만 자기들이 일본에 의해 중국 동북에 버려졌다는 것을 알았을 때 과연 그녀들의 생각은 어떠했을까?!

 

일본이 망한 뒤 이런 일본 여인들은 일본 정부에 의해 버림을 받은 뒤 중국의 거리에서 유랑 생활을 했던 것이다. 당시 전쟁이 갓 결속된 시기라 일본군에 분노한 중국의 백성들은 그녀들을 거들떠보지도 않았다고 한다. 하지만 세월이 흐름에 따라 중국 백성들도 일본군의 만행과 불쌍한 여성들을 구분해보기 시작, 그녀들을 동정하기 시작했으며 어떤 여성들은 중국 남자와 결혼해 자녀를 낳기도 했다. 그리고 그녀들도 점차 일본 정부의 불평등에 한해 분노를 표출하기도 했다고 한다. 당년에 이런 일본 여성들이 중국으로 오게 된 것은 이른바 대동아공영을 실현하기 위해서였으나 패전한 뒤 그녀들은 버린 일본 정부의 행위는 사람들로 하여금 재차 일본 이란 나라에 대해 실망하게 하고 있다.

 

오늘에 와서 이런 여성들의 비참한 운명에 대해 사람들이 잊어버린 듯하다. 그리고 일본 정부 역시 줄곧 그녀들을 데려가지 않았다. 본국 국민을 포기하는 행위는 국제 인도주의를 엄중히 위반한 것이기에 이에 대해 일본 정부는 이 깨끗하지 못한 이왕지사에 대해 함구무언하는지도 모를 일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7674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日 패전 후 中에 남은 10만 명 여성에 함구무언..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