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함께 가요! ‘실크로드 경주 2015’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함께 가요! ‘실크로드 경주 2015’

걸스데이, ‘비정상회담’ 로빈, 줄리안, 로봇트레인 홍보대사 위촉식
기사입력 2015.08.17 14:2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동포투데이] “걸스데이, 로빈, 줄리안, 로봇트레인과 ‘실크로드 경주 2015’ 함께 가요”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아이돌 걸그룹 ‘걸스데이’와 JTBC 비정상회담으로 인기를 끈 로빈 데이아나(프랑스), 줄리안 퀸타르트(벨기에), 애니메이션 ‘로봇트레인’ 캐릭터 ‘케이’와 ‘알프’에 대한 ‘실크로드 경주 2015’ 홍보대사 위촉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17일 오후 서울 렉싱턴 호텔에서 열린 홍보대사 위촉식에는 ‘실크로드 경주 2015’ 조직위원장인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직접 참석해 걸스데이와 로빈, 줄리안, 로봇트레인 캐릭터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실크로드 경주 2015’의 홍보대사로 적극 활동해 줄 것을 부탁했다.
 
5.png
걸스데이가 김관용 경북도지사로부터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오른쪽부터 걸스데이 민아, 김관용 경북도지사, 걸스데이 소진)

‘걸스데이’는 소진, 유라, 민아, 혜리 등으로 구성된 상큼발랄한 이미지의 걸그룹. 경주엑스포 측은 걸스데이가 귀엽고 발랄한 이미지로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내국인은 물론 외국인 관광객들에게도 ‘실크로드 경주 2015’를 알리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해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또한 ‘실크로드 경주 2015’가 다양한 나라가 참여하는 다국적 문화행사라는 점에서 JTBC의 ‘비정상회담’으로 인기를 끈 로빈, 줄리안 두 외국인을 선정했다. 로빈과 줄리안은 ‘비정상회담’에서 유창한 한국어와 잘생긴 외모로 인기를 끌기 시작해 지상파와 종편을 넘나들며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활동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6.png
방송인 로빈과 줄리안이 김관용 경북도지사로부터 홍보대사 위촉장을 받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오른쪽부터 방송인 로빈, 김관용 경북도지사, 방송인 줄리안)

어린이 홍보대사로 위촉된 ‘로봇트레인’은 어린이들의 슈퍼스타로 떠오른 한국 대표 애니메이션으로, 이번 홍보대사 위촉을 통해 젊은 세대와 가족 단위의 관람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로서 이미지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실크로드 경주 2015’ 조직위원장인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아이돌 그룹, 외국인,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 등으로 ‘실크로드 경주 2015’의 홍보라인업이 탄탄하게 구성됐다”며 “특히 젊은 세대와 어린이들에게 어필하여 행사를 한층 젊고 역동적으로 만들어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4.png
 실크로드 경주 2015 홍보대사 위촉식 후 김관용 경북도지사와 홍보대사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오른쪽부터 홍보대사 로봇트레인 케이, 이인선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방송인 로빈 데이아나,방송인 줄리안 퀸타르트, 김관용 경북도지사, 이동우 경주엑스포 사무총장, 걸스데이 민아, 걸스데이 소진, 로봇트레인 알프)

한편 8월 2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실크로드 경주 2015’의 그 성대한 막이 펼쳐진다. 경주엑스포 공원과 경주시 일대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유라시아 문화특급’ 이라는 주제로 경주시 전체를 축제의 장으로 만들 계획이다. 행사 기간 동안 40개국 1500여명의 외국인을 포함해 총 1만여명이 참가하는 문화 축제로 4개 테마 30여개의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59일간 펼쳐진다. 이를 통해 세계 각국의 문화가 소통하고 융합하는 새로운 문화창조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