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다운로드 (1).jpeg

 

[동포투데이] 응우옌푸쫑 베트남 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와 보반트엉 베트남 사회주의공화국 주석의 초청으로 시진핑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겸 국가주석이 12월 12일부터 13일까지 베트남을 국빈 방문할 예정이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7일 정례 브리핑에서 관련 일정을 소개했다.


왕 대변인은 중국과 베트남은 사회주의 이웃이라고 말했다. 그는이어 지난해 말 중국 공산당 제20차 전국대표대회 이후 시진핑 총서기 겸 국가주석은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공산당 중앙위 총서기를 초청해 중국-베트남 포괄적 전략 협력 동반자 관계 발전 위해 공동으로 청사진을 공동으로 마련했으며 올해 초부터 양측은 빈번한 고위급 교류, 다양한 부서 및 지역 간 긴밀한 교류,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심화시켜 양국 인민에게 실질적인 이익을 가져다주었다고 밝혔다.


왕 대변은 또 중국과 베트남은 모두 사회주의 국가로서 각자의 국정에 부합하는 개혁과 혁신을 추진하고 있으며, 단결과 우호를 강화하고 호혜협력을 심화하는 것은 양측의 공동 이익에 부합하며 지역은 물론 세계의 평화와 안정, 번영을 수호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왕 대변은 이번 방문 기간 중 응우옌푸쫑 베트남 공산당 총서기와 보반트엉 베트남 국가주석과 회담하고 팜민찐 베트남 총리와 브엉 딘 후에 국회의장을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양측은 중국-베트남 관계 개선을 위한 새로운 입장을 논의하고 정치, 안보, 실무 협력, 여론 기반, 다자 및 해양 문제 등 6대 분야에 중점을 두고 포괄적인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시진핑, 베트남 국빈방문 예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