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연변, 세 그루의 나무 “중국 가장 아름다운 고목”에 입선!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연변, 세 그루의 나무 “중국 가장 아름다운 고목”에 입선!

기사입력 2018.05.12 21:2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동포투데이] 현지 매체에 따르면 최근 전국녹화위원회, 중국림학회에서 공동으로 전개한 “중국 가장 아름다운 고목”에 연변주의 나무 세 그루가 입선됐다.

미인송 :

미인송은 장백송의 별칭으로 장백송의 천연 분포 지역은 아주 적은 바 중국 길림성 안도현 백두산 북쪽 비탈에서만 볼 수 있다. 해발 700~1600 미터 되는 이도백하 연안의 좁고 긴 지대에 소규모의 미인송 산림이 있고 백두산 화평영(和平营) 및 홍석봉에 한두 그루씩 흩어져 자라고 있다.

美人松.jpg▲ 안도현 이도백하진 홍석림산작업소의 가장 아름다운 장백송(수령 350년, 둘레길이 100cm)

미인송은 형태가 아름답다 하여 붙여진 이름으로 백두산 특유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이다. 길림성 백하림업국에서는 이를 보호하기 위해 “미인송 보호 관리처”를 세우고 2006년, 백두산보호개발구관리위원회에 넘겨 멸종위기에 처한 미인송 보호 작업을 강화했다. 현재 미인송은 국가Ⅰ급 중점보호야생식물 (국무원 1999년 8월 4일 비준)로 되었다.

미인송은 생존환경에 대한 요구가 높지 않다. 그가 자라는 곳에는 다른 나무가 거의 없는데 이는 땅이 척박하기 때문이다. 미인송의 외관은 아름다운 여인을 닮았지만 내면에는 악열한 환경과 맞서 싸우려는 완강한 의지가 있다.

민간에 내려오는 전설에 따르면 옛날, 악룡이 백두산을 차지하고 있어 천지의 물이 밭에 흘러들지 못해 사람들이 가뭄의 고통을 겪어야 했다. 그때 한 목공이 도끼를 들고 천지에 뛰어들어 악룡과 격투를 벌였고 목공의 안해가 뒤따라와 남편이 나오길 기다렸다. 3박 3일의 혈투 끝에 목공은 마침내 악룡을 무너뜨리고 천지의 물이 밭으로 흘러들게 했지만 정작 본인은 힘이 빠져 뭍으로 나오지 못했다. 그의 안해는 산에서 남편이 돌아오기만을 기다리다 시간이 지나자 점차 아름다운 미인송으로 변했다고 한다.

주목 :

동북주목은 상록수(紫杉), 잎갈나무(赤柏松)라고도 불리며 멸종위기에서 겨우 살아남은 식물이다. 식물왕국 “살아있는 화석”으로도 불리는데 국가Ⅰ급보호식물이다. 이 동북주목은 수령이 3000년 됐고 높이는 20메타이며 왕청림업국에서 발견한 가장 큰 동북주목이다.

백두산림구에는 입산제사 풍속이 있다. 나무의 수령이 크고 역사가 유구하여 현지에서는 “나무왕”으로 불리운다. 매번 산에 들어가 채벌 등 활동을 할 때면 사람들은 술과 고기를 들고 나무에 제를 올리며 평안하고 순리롭길 기원한다. 나무형태가 아름답고 과실이 익을 무렵, 붉은색과 초록색이 조화를 이루며 관광객들을 흡인한다.

红豆杉.jpg▲ 왕청림업국 황구림산작업소의 가장 아름다운 주목(红豆杉)(수령 3000년, 둘레길이 529cm)

옛날 옛적, 백두산 천지에서 555년 동안 수련한 무지개송어(虹鳟鱼) 한마리가 요괴로 변해 인간 세상에 해를 끼치자 옥황상제가 북두칠성중 천권성 (문곡성)을 파견해 요괴를 없애라 하였다. 3차례 대전을 통해 요괴한테 중상을 입힌 후 장백산 천지부터 118km떨어진 흑산까지 쫓아 온 천권성은 산 색갈이 검은색이라 몇날며칠을 찾았지만 요괴를 찾을 수 없었다. 흑산 우에 있는 한그루의 신선나무(현재 주목)가 요괴의 공력을 회복시켜줄 수 있다는 소문을 들은 천권성은 이 나무 밑에서 요괴를 기다리기로 했다. 49일이 지난 후 기원 1702년 4월 14일 점심 (장백산이 가장 마지막으로 폭발한 날), 주목아래서 드디여 요괴를 만난 천권성은 요괴를 쓰러뜨렸지만 사투중 절반 신체를 잃은 채 다시는 천궁으로 돌아갈 수 없어 이곳에 영원히 자리잡은 채 백두산맥의 백성들을 보호하고 있다.

왕느릅나무 :

가장 아름다운 왕느릅나무는 훈춘시 신안가두 영춘사회구역에 있는데 수령이361년이고 둘레길이 147cm에 달한다.

浑春.jpg▲ 훈춘시 신안 거리 영춘 사회구역의 가장 아름다운 왕느릅나무(수령 361년, 둘레길이 147cm)

2007년, 훈춘시당위와 정부에서 시공한 “고목유원”은 이 나무로 인해 이름이 붙여졌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