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훈춘 “동방 제1촌” 옛 촌 개조공정대상 순조롭게 진척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훈춘 “동방 제1촌” 옛 촌 개조공정대상 순조롭게 진척

기사입력 2018.08.21 21:2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4fff4b0621ffdf15b23f584272a14d33_jpg!w960_h640.jpg

[동포투데이] 훈춘시 방천촌 “동방 제1촌” 옛 촌 개조공정대상 순조롭게 진척되고 있다고 현지 매체인 연변TV가 전했다.

중국 길림성 훈춘시 경신진 동남쪽에 위치한 방천촌은 중, 북, 러 3국 접경지대에 있다. 동쪽으로 러시아 하싼진, 남쪽으로 북한 두만강 기차역과 강 하나를 사이 두고 있으며 두만강 입해구로부터는 15km밖에 떨어져있지 않으며 동해를 바라볼 수 있다.

현재 이 촌에서는 “동방제1촌” 옛 촌 개조공정이 한창인데 이 대상은 올 3월에 가동됐고 총투자는 1.4억 원에 달하며 주요하게 조선족 전통 민박 41동, 관광객 접대중심, 한식풍정거리, 문화체험관, 정품호텔 및 부대시설이 포함된다.

f6e24b6b55f35c3e77f9aad198b15f3a_jpg!w960_h640.jpg

개조가 한창인 촌에 들어서면 옛스럽고 소박한 조선족 민박과 정원이 한눈에 안겨오고 골목 양편에 알심 들여 재배한 다양한 식물들이 생기를 더해준다. 초목구조로 된 정자, 오래된 매돌, 민족전통 큰 솥, 진흙과 볏짚으로 쌓아올린 담장 등 여러 가지 경관소품들이 촌락 구석구석에 분포되어 걸음마다 새로운 풍경이 펼쳐진다.

방천촌은 현재 전 성 가장 아름다운 민속촌 및 전국 우수관광목적지 나아가 동북변강에서 반짝이는 명주로 우뚝 서기 위해 진력하고 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