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9(목)
 
[동포투데이=김정 기자]11월 22일 새벽 3시경, 중국 산둥성 칭다오시 경제기술개발구(황다오구) 중국석유화학 황도우―유팡 송유도관이 파열되여 기름이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고 이날 오전 10경, 서둘러 수리하는 과정에 파열된 송유관이 폭발하면서 불이 났다. 
칭다오경제기술개발구측은 소방부문과 의료보건 부문에서 계속 사상자를 수색, 구조하고 있다면서 이번 사고로 이날 오후 14시 23분까지 이미 22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기타 사상 상황은 현재도 계속 파악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32910140_31n.jpg

132910140_61n.jpg

132910140_191n.jpg

132910140_201n.jpg

132910140_211n.jpg

471_131122140639_1.jpg

132910140_21n.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칭다오 개발구 송유도관 파열 폭발로 22명 숨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