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한-일 청소년, 영화교류 프로그램 통해 교류의 씨앗 뿌린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일 청소년, 영화교류 프로그램 통해 교류의 씨앗 뿌린다

기사입력 2020.01.16 21:1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9045.JPG
 
[동포투데이] 동의대학교 영화학과와 영화의전당이 공동주관하는 유네스코영화창의도시 한-일 청소년 영화교류 프로그램. 2020년 01월 17일(금) 16시 30분 화상회의를 통해 첫 만남.

부산광역시 교육청이 운영하는 2019학년도 고교 윈터스쿨의 강좌 중 동의대학교 영화학과가 운영하는 영화제작 프로그램이 영화의전당과 공동으로 유네스코영화창의도시 한-일 청소년 영화교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그램에서 부산의 청소년들이 제작한 영화와 일본 야마가타시 청소년들이 만든 영화를 서로 교환 상영하고 화상회의를 통해 서로의 영화에 관해 토론하는 한-일 청소년 영화교류의 첫 출발점이 열린다. 2014년 유네스코영화창의도시로 지정된 부산과 2017년에 지정된 일본 야마가타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양 도시의 청소년들이 만든 영화를 통해 교류를 시작하게 되었다.

유네스코영화창의도시 청소년 교류 프로그램은 한국과 일본의 민감한 정치적인 문제를 뒤로하고 영화라는 포맷을 통해 민간교류의 가능성을 타진하고자 하는 부산시와 야마가타시의 의지와 노력에 의해 성사되었다. 양국의 청소년들이 색다른 상상력과 고민을 가지고 제작한 영화를 교환 상영하고 화상회의를 통해 서로 토론함으로써 교류를 시작하고 이어 올해 3월 야마가타시의 청소년들이 부산을 방문하여 더욱 심도있는 교류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을 총괄하는 동의대학교 영화학과 차민철 교수는 “이번 교류 프로그램은 아시아 최초의 유네스코영화창이도시인 부산이 향후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나가고 다른 해외 창의도시들과도 교류를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유네스코영화창의도시 한-일 청소년 영화교류 프로그램은 1월 17일(금) 16시 30분 동의대학교 산학협력관 519호에서 진행된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7212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