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31(일)
 

a92e8694-802c-4698-8317-8d94ab500252.jpg

 

[동포투데이] 지난 13일, 연변노동자문화예술센터(연변노동자문화궁) 건설공사가 정식으로 가동 되었다. 이는 현재까지 연변주에서 건설되는 건물 중 건축면적이 가장 큰 공사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현지 매체 연변일보에 따르면 예술센터는 연길시 연천북거리 서쪽, 빈하로 북쪽에 위치해 있으며 전체 부지면적은 42706평방미터이다. 


주요 건설내용은 대극장, 콘서트 홀 및 관리실, 지하주차장이다. 대극장은 1층 992석, 2층 358석으로 총 1350개의 관람석이 만들어질 예정이며 주로 연극, 가무극 등 1급 종합문예공연이 진행된다. 콘서트홀은 1층 350석, 2층 161석으로 총 511개의 관람석이 만들어질 예정이며 콘서트홀에서는 주요하게 소형공연이 진행된다.


건설은 2022년 6월 30일 완공될 예정이며 건축설계의 사용년한은 50년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0225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연변노동자문화궁 건설공사 정식 가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