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2(화)
 


6868979.jpg

창장 황금 2호(长江黄金2号)>유람선

 

[동포투데이 김현나 기자] 7일, 중국 충칭(重庆)에서 <창장 황금 2호(长江黄金2号)> 유람선이 충칭 차오텐먼(朝天门) 제 15 호 부두에서 출발해 의창 마오핑(宜昌茅坪)으로 향발, 이는 코로나 19 사태이 후 충칭 - 이창의 첫 산샤(旅游) 유람으로 되며 향 후 많은 유람선 회사들에서  선후로 타성으로 남나드는 상샤유람항선을 회복할 타산이라고 당일 중국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코로나 19로 창장 산샤의 유람선들은 지난 1월 22일부터 유람항행을 중단, 중국 내의 코로나 19 예방 통제되면서 정상 생활권으로 회복됨에 따라 중국 교통운수부에서는 관광영역에서 일터복귀 및 생산회복을 추진할 데 관한 국가의 해당 포에 따라 <코로나 19의 예방 및 통제 사업을 잘 함과 아울러 질서 있게 여객운수를 정상화할 데 관한 통지>를 발부, 내륙 하천 여객운수에 대해 충분하고 과학적이고도 종합적인 평가를 내린 기초상 심중하게 유람선 복항재개를 결정했다.


한편, 충칭 창장 황금유람선 회사에서 운영하는 <완저우-우산 - 완저우(万州-巫山-万州)> 항선은 일전 이미 항행을 재개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충칭 장강 산샤 수상관광 회복 재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