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7(일)
 


1212.pn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중국 깐수 성 깐난 장족자치주(甘肃省甘南藏族自治州)는 깐수, 칭하이(青海)와 쓰촨(四川) 3개성이 인접된 곳에 위치, 황허(黄河)의 중요 수원지로 생태기능구와 친파(秦巴) 생물 다양성 생태 기능 구에 수자원을 보급하고 있어 ‘중화 수탑(中华水塔)’의 중요한 조성부분으로 되고 있는 외 이채로운 민족풍치로 많은 국 내 외 관광객들을 흡인하고 있다.


9일, 신화망에 따르면 2019년 이래 깐난 주에서는 당지의 풍부한 관광자원에 의거하여 문화관광 산업과 탈빈공략, 환경 다스리기, 향촌 진흥 등 사업을 결합하여 ‘일백천만’ 프로젝트를 구축, ‘관광구 전 구역 쓰레기 없고 구색의 깐난 샹파라(全域旅游无垃圾·九色甘南香巴拉)’란 1개의 특색 브랜드를 토대로 15개의 문화관광 기치 촌, 100개의 관광 전업 촌, 1000개의 관광기능 생태문명 초요 촌 그리고 1 만 개의 메이커 민박과 수준급 농가락을 형성, 다 종업이 융합되어 함께 움직이는 전 역 관광국면을 기본상 실현하였다.(사진=신화망 캡쳐)


태그

전체댓글 0

  • 957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하늘서 굽어본 9색의 깐난 향파라(九色甘南香巴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