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8(수)
 

123.jpg

▲사진은 티베트 자치구 나취시 쐉후현(那曲市双湖县)성.ⓒ신화사(무인기 촬영)

 

[동포투데이 화영 기자] 여기는 중국에서 해발 최고로 높은 곳의 현인 티베트 자치구 나취시 쐉후현(那曲市双湖县)이다.

 

26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이 현의 평균 해발은 5000미터, 공기 중 산소함량은 내지의 40%이고 매 년 8급 이상의 강풍이 부는 날짜가 200일을 초과하며 전 현 인구의 평균 수명은 58세……

 

올해 72세인 쐉후현 가춰 향(嘎措乡)의 목민 따와츠인(达瓦次仁)은 일생 중 크게 두 번 이주를 했다. 한 번은 1976년 초였고 다른 한 번은 2019년 연말이었다. 첫 번째 이주는 생존을 위해서였고 두 번째는 윤택한 생활을 위해서였다. 그리고 첫 번째 이주는 높은 지대에서 아주 최고로 높은 지대였고 두 번째는 구름이 감도는 지대에서 계곡이었다.

 

따츠와인의 두 번 이주의 ‘가정 사’ ㅡ 그는 이것을 모두 머릿속에 명기해두었다. 이는 티베트 인민들의 분투의 역사였고 빈곤탈퇴 역사의 농축(浓缩)이었다. 쐉후 인민들의 두 차례의 대 이주의 스토리는 중국공산당은 시종 일관 인민을 위해 행복을 추구한다는 것을 선명하게 말해준다.

 

나는 가난한 사람이 기근과 멀리 떨어지기를 갈망하고

 

나는 아픈 환자가 슬픔으로부터 멀리 떨어지기를 갈망한다…

 

이는 대형사시극 ‘원청공주(文成公主)’에서 쑹짠깐푸가 부른 노래 ‘천년 갈망(愿望)’ 중의 한 구절이다.

 

쑹짠깐푸의 갈망 ㅡ 지금 신시대에 와서 그것이 현실로 다가온 것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3353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해발 최고로 높은 현의 ‘탈빈 스토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