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1-17(일)
 

09.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12월 3일, 중국 베이징일보(北京日报)에 따르면 홍콩 민주당 전 입법회 의원인 쉬즈펑(许智峯)이 지난 11월 30일 덴마크로 향발했다. 보도에 따르면 12월 3일 저녁 8시경, 쉬즈펑은 소셜 미디어에 해외망명과 아울러 홍콩 민주당에서 퇴출한다고 선포하였다.

 


쉬즈펑은 홍콩 입법회의 ‘투기파’의원이었으며 지난 5월 입법회를 충격, 난장판으로 만들어 홍콩경찰에 의해 구속된 적이 있다. 그리고 국제법에 의해 2차 심사순서에 들어갈 때 쉬즈펑은 손에 오물 포대 하나를 받쳐들고 나타나 순식간에 의사당 내는 악취가 코를 찔렀으며 어떤 의원들은 역겨운 나머지 구토하기도 했다. 이로 인하여 쉬즈펑은 후에 ‘악취의원’으로 불렸다.

태그

전체댓글 0

  • 498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콩 민주당 전 입법회 의원 해외로 도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