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1-18(월)
 


333.png

 

[동포투데이] 중국·안도 장백산 목설지동-제3회 전민빙설관광축제를 내년 1월초에 개최할 예정인 가운데 축제를 위한 준비작업이 분주히 진행되고 있다.

 

현지 매체 연변일보에 따르면 이번 축제는 안도현 명월진, 안도현체육장, 장백산천리빙설횡단 국가급 풍경코스 등 풍경구를 장소로 삼아 빙상오락활동, 빙설훈련캠프, 빙상레저스포츠 등 관광, 문화, 스포츠 등 분야를 아우르는 다양한 계열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현재 명월진의 영월산기슭과 부르하통하 및 장흥하 얼음강판 등 장소에서는 인공조설, 눈조각 다듬기 등 준비작업이 한창 진행되고 있다. 영월산기슭에는 스노오튜브(滑雪圈), 스노모빌(雪地摩托), 조빙(悠波球) 등 오락시설이 설치되며 부르하통하 얼음강판에는 크고 작은 눈조각들과 눈밭미궁, 장흥하 얼음강판에는 눈으로 만들어진 2개의 다리가 생기게 된다.

 

제3회 전민빙설관광축제는 겨울철기간 안도현 주민과 관광객 들의 다양한 야외스포츠의 요구를 만족시키고 빙설문화의 재미와 겨울철 레저스포츠의 묘미를 만끽하게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0372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안도 제3회 전민빙설관광축제 준비 한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