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3-01(월)
 


676767.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16일, 중국 해군 제37진 선박호위편대(护航编队)가 산야(三亚)의 모 군항에서 닻을 올리고 기항, 아덴만으로 향발하여 소말리아 해역에서의 선박 호위 임무를 수행하게 되었다고 당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호위편대는 미시일 구축함인 ‘창사함(长沙舰)’, 미사일 호위함인 ‘위린함(玉林舰)’과 보급함인 ‘훙후함(洪湖舰)’ 등으로 구성, 헬리콥터 2대를 탑재했고 특전대원 수십 명과 임무수행 장병 도합 700여 명이 탑승했으며 이 중 ‘창사함’은 처음으로 선박 호위 임무수행에 나서게 된다.

 

이번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 호위편대는 코로나19 예방통제와 관련된 요구를 엄격히 실행, 과학적으로 기획하고 주밀하게 조직하였으며 선박 호위 임무수행 중에서 직면하게 될 위험의 도전과 실제 위협을 정시하면서 각종 요구에 따라 수차례에 거쳐 목표가 있는 훈련을 강행하였다. 그리고 편대의 임무수행 능력을 강화시켰고 협동 능력을 효과 있게 검증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5528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해군 제37진 선박호위편대 아덴만으로 향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