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2-28(일)
 

565656.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11일, 중국 국가우정국이 2021년 우정행업의 운행상황을 공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중국 내 택배량이 줄어든 지난해 1월과는 달리, 올 1월의 중국 내 택배 운송량은 84.9억 건으로 지난해 1월 대비 124.7%가 증가하였다고 12일 ‘중국청년보’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올 1월분에 들어 우정업종에서의 영업수입(우정저축은행의 직접 영업수입은 포함되지 않음)은 1169.2억 위안을 기록, 작년 동기 대비 56.4% 성장했고 영업수입 총액은 1192.8억 위안을 기록하여 작년 동기 대비 71.3% 성장했다. 그리고 지난 달 우정서비스 업무 총액은 263.3억 위안을 기록, 작년 동기 대비 11.1% 성장했고 우정배달 서비스 수입액은 27.2억 건을 기록해 작년 동기 대비 28.3% 성장했다. 우정 배달 서비스의 영업수입은 37.2억 위안으로 작년 동기 대비 4.0% 하강했다. 또한 전국의 택배 서비스 기업 업무량은 84.9억 건을 기록하여 작년 동기 대비 124.7% 성장했으며 영업수입 867.6억 위안을 기록하여 작년 동기 대비 73.3% 성장했다. 이 중 같은 성 내 업무량은 10.5억 건을 기록, 작년 동기 대비 58.0% 성장했고 외지 업무량은 72.6억 건을 기록, 작년 동기 대비 141.5% 성장했다. 국제, 홍콩‧마카오‧타이완(港澳台) 업무량은 1.9억 건을 기록하여 작년 동기 대비 69.8% 성장했다.

 

1월분에 들어 같은 성내, 외지 및 국제와 홍콩‧마카오‧타이완의 택배 업무량은 각각 전체 택배업무량의 12.4%, 85.4%와 2.2%를 차지했고 영업수입은 각각 전체 택배수입의 7.9%, 51.9%와 11.8%를 점했다. 그리고 작년 동기 대비 같은 성내의 택배업무량의 비중은 5.2% 하강, 외지 택배 업무량의 비중은 작년 동기 대비 5.9% 상승했으며 국제, 홍콩‧마카오‧타이완의 업무량의 비중은 작년 동기 대비 0.7% 하강됐다. 이 외 1월에 들어 동, 중, 서부 지구의 택배 업무량의 비중은 각각 77.2%, 15.1%와 7.7%였고 영업수입의 비중은 각각 77.5%, 13.3%와 9.2%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0875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1월분 택배 운송량 84.9억 건.. 124.7% 증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