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2-28(일)
 


87878.jpg

▲지린성 정부 관계자들이 코로나 위험 지역을 돌아보고 있다.(자료사진=지린성 정부)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21일, 중국 지린성 퉁화시(吉林省通化市) 코로나19 예방통제 30차 브리핑에 따르면 중국 국무원 코로나19 대응 요구에 근거하여 2월 22일부터 지린성 퉁화시 둥창구(东昌区) 전 지역을 코로나19 중위험 지역으로부터 저위험 지역으로 조정, 이로써 지린의 중위험 지역은 전부가 ‘0기록’을 작성했다. 


21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 보도에 따르면 지린성 퉁화시가  저위험 지역으로 하향 조정되자 퉁화시에서는 구역 내에 있는 성 내외 도로의 교통관리 통제소를 건강 감측소로 명칭을 변경하고 외래 인원(차량)에 대해 체온측정, 건강QR코드 스캔, 신분증 등을 확인하고 있다.  그리고 구역 내의 현(시와 구) 사이의 교통관리 통제소를 철거하여 인원과 차량의 통행에 편리를 제공하기로 했으며 철도, 도로, 항공편을 질서 있게 회복하기로 했다. 다음 영화관, 오락실 등 밀폐된 공간과 이 외 각종 유형의 경축행사, 공연 등 집합활동은 잠시 중단하며 음식점 역시 잠시 영업을 중단하기로 했다.

 

한편 21일, 중국 허베이성 스자좡시(河北省石家庄市)에  따르면 스자좡시 가오청구(藁城区) 전 지역이 중위험 지역으로부터 저위험 지역으로 하향 조정되면서 스자좡의 각 현 시도 모두 저위험 지역으로 되었다고 21일 ‘신경보’가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98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지린성 코로나19 중위험 지역 ‘0기록’ 작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