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9(화)
 


0090.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25일,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아프간 정부군이 궤멸되는 과정에서 미국이 제공한 대량의 무기장비가 탈레반의 손에 넘어간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미 정부 고위 관리도 탈레반이 ‘상당수’의 미제 무기를 확보했다고 인정했다.


이에 앞서 탈레반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공개한 동영상을 통해 군용차와 박스로 포장된 된 새 총기, 헬기와 무인항공기를 포함한 노획한 무기들을 선보였다. 일부 영상에는 탈레반 무장세력이 기존에 자주 사용하던 AK-47 돌격소총 대신 미제 M-4 카빈총과 M-16 돌격소총을 들고 있는 모습도 담겨 있었다.


이를 두고 익명을 요구한 한 미국 관리는 “망가지지 않은 모든 것이 이제 탈레반의 손에 넘어갔다”고 말했다. 그리고 지난 17일 잭 설리번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무기 장비들의 행방을 알 수 없다”며 “상당량이 탈레반 손에 넘어간 것이 틀림없다”고 말했다.


또한 지난 19일, 미국 일간지 ‘더힐’은 “수십억 달러어치의 무기 장비가 탈레반의 손에 넘어갔다”고 보도했다


아프간 전쟁에서 미국은 아프간 안보부대를 훈련시키고 무장하는 데 약 830억 달러를 썼다. 미 회계감사원(GAO)과 미 아프간 재건특별감찰관이 내놓은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은 2003~2016년 7만6000대 가까운 차량과 무기 약 60만 건 그리고 16만 건 넘는 통신기기 등을 아프간에 공급했다. 미국은 또 2017년부터 2019년 사이 기관총 7000여 정, ‘허머’표 군용차 4700여 대, 폭탄 2500여 발, 유탄발사기 1300여 점, 수류탄 2만여 개 등을 아프간에 제공했다.


지난 6월 말 현재 아프간 정부군은 211대의 미국산 항공기를 보유하고 있었으며 미 국방부는 또 지난 7월 ‘블랙호크’ 헬기 35대와 프로펠러 공격기 3대를 아프간에 공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익명을 요구한 또 다른 미국의 한 관리는 현 단계의 정보평가 결과 탈레반이 ‘허머’ 등 장갑차량 2000대 이상 그리고 ‘블랙호크’, ‘스캐너호크’ 드론을 포함해 많게는 40대의 항공기와 헬기를 확보했다고 로이터통신에 폭로했다. 탈레반이 무기를 대량 확보하면서 미국이 우려하고 있다.


18일, 미 의회 공화당 소속 상원의원 20여 명은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에게 지난 12개월 동안 아프간에 무기를 공급한 정황을 설명하라는 서한을 공동 발송했다. 그러면서 “ 아프간에서 유출된 사진을 보고 크게 놀랐다면서 거기에는 미제 장비 뿐만아니라 ‘블랙호크’ 헬기까지 탈레반 손에 넘어갔다”고  꼬집었다.


하원 외교위원회 소속 마이클 매콜 의원은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탈레반군이 아프간 정부군으로부터 노획한 미국제 무기를 갖추고 있는 것을 봤다. 이는 미국과 우리의 동맹에 심각한 위협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18일, 존 커비 펜타곤 대변인은 미군이 아프간에서 철수하는 동안 어떤 무기 장비가 폐기될 것인지 “매우 면밀히 검토했다”고 밝혔다. 즉 무엇을 아프간 정부군에 남기고 무엇을 중동 다른 지역에 배치될 것인가 하는 것 등이다.


미국 정부는 탈레반의 무기 획득에 대해 매우 우려하고 있으며 다양한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복수의 미국 관리들이 밝혔다. 그것인즉 헬기 등 대형 장비를 공습으로 파괴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것. 하지만 아프간에서 현 단계에서 철수한 인력에 대한 탈레반의 분노도 우려되는 것이다.


18일, 마크 밀리 미 합참의장은 기자회견시 “미군의 현재 주 임무는 철수”라고 말하면서도 “그러나 분명 그 무기들을 파괴할 능력이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복수의 전·현직 미 정부 관리들은 탈레반이 비행기와 헬기를 획득한 것은 우려스럽지만 그러나 이 같은 무기는 훈련과 유지보수가 필요해 탈레반에 쉽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미 국제정책연구센터 전문가 엘리아스 유수프는 탈레반한테 있어서 항공기 등 대형 첨단장비의 노획은 심리적으로 승리했다는 점에서 더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조지프 워터 전 미 중부군 사령관은 항공기, 헬기 등 장비보다 탈레반은 노획한 기관총, 박격포 등 경무기와 곡사포 등을 향후 반탈레반군과의 전투에 사용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343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십억 달러어치의 미 군수물자 탈레반 수중으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