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28(일)
 


1127994311_16351626517021n.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25일,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최근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서울에서 신화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중국의 유엔 합법적 지위 회복은 유엔사상 기념비적인 의의를 지닌 사건이며 지난 50년간 중국은 유엔의 이상(理想)을 실현하기 위해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우선 중국의 유엔 합법적 지위 회복 5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나서 “중화인민공화국이 유엔에서의 합법적 지위를 회복한 후 유엔은 규모 면에서나 구성 면에서나 모두 세계적인 조직이 되었다”고 일가견을 털어 놓았으며 지난 50년 간 중국은 자국의 정치와 경제 발전을 촉진하는 탁월한 성과를 거두었을 뿐만 아니라 세계의 발전과 평화에도 큰 공헌을 하였다며 “이에 깊이 감격된다”고 표했다.

 

이어서 그는 중국이 가난한 나라에서 세계 2위의 경제 대국으로 부상하여 많은 인구를 빈곤에서 벗어나게 하는 데 성공했으며 유엔의 천년개발목표와 지속가능개발목표의 성공적 실행에 현저한 기여를 하는 결정적 역할을 했다고 지적했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또 중국이 유엔 사업에 가장 중요한 기여 중 하나로 기후변화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보여준 것으로 인정, ‘파리협정’ 협상 과정과 ‘파리협정’ 비준문서 제출에 있어 중국은 각국을 위해 모범을 보였으며 2060년 전으로 탄소중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해 세계에 고무적인 신호를 보냈다고 평가했다.

 

코로나19가 인류사회에 큰 충격을 주고 기후변화, 경제의 쇠퇴 등은 현재의 세계가 직면한 100년 만의 대 격변이고 도전으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보기엔 이에 대한 최선의 대응은 다자 협력이지만 최근 국제정세에서 가장 두드러진 문제 중 하나가 다자주의가 약화됐다는 점이다.

 

과학기술, 통신과 교통 등 분야에서 획기적인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지금은 국경을 초월한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이 중요하다는 것이다.

 

한편 그는 “우리는 같은 인류사회의 일원이고 같은 지구에서 살고 있으며 하나의 미래를 공유하기에 다자간 협력은 어느 나라 단독으로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집단적 의지와 지혜 및 유엔이 대표하는 공동의 목표의식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런 점에서 반 총장은 중국 지도자들이 제시한 인류 운명공동체 추진 이념은 주목할 만한 것이라고 긍정하면서 “우리는 공동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부단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중국은 일대일로(一带一路)의 창의와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 등을 통해 다른 개발도상국을 돕고 있다. 세계평화의 건설자, 글로벌 발전의 기여자, 국제질서의 수호자, 공공산품의 제공자ㅡ 이는 유엔 헌장에 실린 이상과 일치한것이며 중국이 앞으로도 유엔과 긴밀히 협력하길 바란다”면서 “더욱 아름답고 안전하며 번영하는 세상을 만들자”고 인터뷰의 마무리를 지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896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中 유엔 이상 실현에 크게 기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