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26(월)
 


1655609016188.jpg

 

[동포투데이] 18일 RT(러시아투데이TV) 보도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키이우에 대한 워싱턴의 아낌없는 군사 지원이 러시아-우크라이나 분쟁을 제3차 세계 대전으로 발전시킬 수 있다고 경고했다.


트럼프는 17일(현지 시간) 테네시주 내슈빌의 한 종교 보수파 회의에서 연설을 통해 "우크라이나에서 우리는 (전쟁에 휘말려)…. 그리고 그에 대한 우리의 접근 방식 때문에 제3차 세계대전으로 번질 수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이미 (우크라이나에) 160억 달러를 제공했고 여기에 400억 달러를 추가로 제공했다. 그래서 현재 총 560억 달러를 쏟아 부었다"며 바이든 정부가 러-우 분쟁 기간 중 우크라이나에 대한 원조를 언급했다.

 

트럼프는 또 "그러나 유럽-독일-프랑스 등 모든 나라들은 우리보다 훨씬 적게 내놓는다. 우리는 560억 달러를 줬고 그들은 수십억 달러를 줬다. 또 그들은 (이 충돌의) 영향을 훨씬 많이 받는다"고 말했다.

 

트럼프는 이 충돌을 조 바이든 현 대통령의 탓으로 돌리며 "내가 대통령이었다면 이 모든 일은 절대 일어나지 않았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나는 푸틴을 아주 잘 알고 있다. 우리는 이것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그 결과가 매우 심각할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트럼프 "제3차 세계대전 가능성" 경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