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3(토)
 

887878.pn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23일 열린 2022년 여자배구 아시안컵 3차전에서 중국 여자배구팀은 3 : 0으로 개최국 필리핀을 꺾고 1경기 앞당겨 8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번 경기에서 중국 여자배구팀은 앞선 두 경기 선발 라인업 그대로 주공격수 좡위산(庄宇珊)과 우명제(吴梦洁), 부공격수 후밍위안(胡铭媛), 차오팅팅(曹婷婷), 저우예퉁(周页彤), 2전달에 쑨하이핑(孙海平), 자유인 쉬자난(许嘉楠)을 투입하였다.

 

필리핀 여자배구는 이번 아시안컵에서 평균 연령이 가장 많고 평균 키가 가장 작은 팀으로, 젊고 키가 큰 중국 여자배구에 비해 상대적으로 열세였다.


1세트 초반에는 중국의 공격성공률이 높지 않아 승점차를 좁히지 못하고 8:7로 첫 테크니컬 타임아웃에 들어갔다. 이후 이후 중국 대표팀의 키 우위가 차츰 드러났고 좡위산은 1세트 막판들어 여러 차례 네트 앞 스파이크를 날렸고 중국은 25 :16으로 1세트를 끝냈다. 


2세트에 들어 필리핀은 카를로스의 공격적인 플레이에 힘입어 여러 차례 공격을 들이댔고 중국은 세트피스 실책이 많아 서로 점수가 번갈아 올랐다. 중국은 막판의 블로킹을 여러 차례 성공시키며 25 : 22로 가까스로 이겼다.

 

3세트에서 중국은 네트 앞에서 드리블이 결정적이지 않았고 리턴볼의 퀄리티도 높지않아 한때 8 : 12로 뒤지기도 했다. 서스펜션 조정 후 중국은 18점까지 추격했다. 이어서 장위산과 우멍제 등의 막판 연속 득점에 힘입어 중국은 25 : 20으로 이겼다. 


이로써 중국은 3전 전승으로 8강 진출을 일찌감치 확정지었다. 중국 여자배구는 오는 25일 조의 마지막 상대인 이란과 맞붙게 된다. 

 

한편 이날 나머지 두 경기에서 중국 타이베(台北)는 3 : 2로 호주를 이기며 조별리그 첫 승을 거뒀고 베트남은 3 : 0으로 이란을 꺾고 중국 여자배구에 이어 A조 2위를 차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中 여자배구, 필리핀 꺾고 1경기 앞당겨 아시안컵 8강 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