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6(월)
 

[동포투데이 김다윗 기자] 사회활동을 하지 않는 베이징 주민들은 수요일부터 더 이상 지역사회 핵산 검사에 참여할 필요가 없다.


여기에는 집에 있는 노인, 어린이, 집에서 일하거나 공부하는 사람들과 같은 그룹이 포함된다고 쉬허젠 베이징시 정부 대변인이 수요일 기자 회견에서 밝혔다.


베이징시는 시민들의 생계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COVID-19 통제 조치를 최적화하고 있다. 적격한 주거 단지에 대해 적시에 폐쇄 관리 조치를 해제하도록 명령했으며 바이러스에 감염된 슈퍼마켓도 하루 휴장 후 재개장할 수 있도록 했다.


시정부는 또한 위험이 높은 지역에서 건물 출입구와 주거 단지 진입로의 바리케이트 설치를 금지하고, 의료 수송, 비상 탈출 및 구조 요구 사항을 위해 통로를 확보하도록 명령했다.


화요일 0시 기준 베이징 현지 코로나19 확진자는 1282명, 무증상 감염자는 3240명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베이징, COVID-19 통제 조치 최적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