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2019 진로 직업 탐구보고서 대회 실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2019 진로 직업 탐구보고서 대회 실시

나의 꿈을 이루기 위한 소중한 발걸음
기사입력 2019.09.10 07:1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111.JPG
 ▲신선호 교장과 11명 수상자들.

[동포투데이]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교장 신선호)는 2019학년도 진로 직업 탐구보고서 대회를 지난 7월 9일(화)부터 대회 공지 및 안내를 시작으로 실시하였다. 본교 10, 1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사전에 탐구 계획서를 제출한 학생들은 여름방학 동안 자신에게 맞는 진로와 직업을 탐구해 보고 그 결과를 보고서로 제출하였다.

“진로와 직업의 세계를 직접 탐구하고 경험”하며, 이를 통해 “자신의 적성과 흥미에 맞는 진로와 직업에 대해 보다 깊이 있게 이해”하고, “다른 학생들에게 자신이 경험한 여러 가지 진로와 직업을 소개하고 공유하자”는 본 대회의 개최 취지에 맞게 계획서 제출 단계부터 60명에 가까운 학생들이 지원하여 뜨거운 경쟁을 예고하였다.

8월 23일(금)까지 그간의 탐구 과정을 보고서로 제출한 학생들은 일주일간 심사위원들의 엄정한 검토 과정과 심사를 거쳐 11명의 수상자를 결정하였다.

보고서 수합 결과 빅데이터 전문가, 일러스트레이터, 심리치료사, 콘텐츠기획자, 스포츠매니지먼트, 나노공학자, 심리치료사 등 여러 방면에서 다양한 직업군에 대한 학생들의 탐구가 이루어졌는데, 그 중 최우수상의 영광은 영상감독의 세계를 탐구한 11학년 박기민 학생이 차지하였다. 또한 우수상은 법의학자의 세계를 탐구한 11학년 박현정, 다양한 전문의를 조사한 10학년 박채은, 파일럿을 인터뷰하고 자신의 포부를 밝힌 11학년 김영운 학생에게 돌아갔으며, 11학년 정지휴(문헌정보 전문가), 박지선(브랜드 매니저), 박상준(약사), 권소진(심리상담사), 10학년 박찬혁(국제통상 전문가), 임서현(KOICA), 이유나(의사) 학생에게는 각각 장려상이 수상되었다.

특히 11학년 박기민 학생은 영상 감독의 다양한 직업 세계를 면밀히 분석, 조사하고 관련 스튜디오를 찾아 직접 영상을 구성하는 체험을 짜임새 있는 보고서로 구성하여, 대회의 최우수상을 수상하였고, 수상 소감에서 ‘디즈니-픽사 스토리 아티스트가 되어, 영상으로 세계와 소통하고 싶다’는 당찬 꿈을 피력하였다.

시상식에서 본교 신선호 교장은 “수많은 직업 중에서 어느 한 가지를 선택한다는 것은 분명 쉬운 일은 아니기에 청소년의 시기에 자신의 진로에 대해 고민하고 탐구하는 과정은 인생에 있어 아주 중요한 출발점이 될 수 있을 것이며, 이번에 실시한 진로 직업 탐구보고서 대회를 통해 여러 분야의 직업을 직접 찾아보고, 그 중에서 자신에게 맞는 진로를 찾을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수상 학생들을 격려하는 것으로 뜻 깊은 대회의 마무리가 이루어졌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