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미덕과 효모의 고향, 中 산시성 윈청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미덕과 효모의 고향, 中 산시성 윈청시

기사입력 2019.10.13 11:3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11.jpg

[동포투데이] CPC 염호지구(Salt Lake District) 위원회 홍보부에 따르면, 9월 29일에 중국 북부 산시성 윈청시 염호지구는 사회적 거버넌스에서 지방 정부의 실천 및 탐사 일부를 '청서' 형식으로 최초로 전 세계와 공유했다고 한다.
 
해당 청서의 저술팀원이자 베이징대학교 보야 전략 그룹(Boya Strategy Group) 부회장인 Li Guodong은 '중국의 덕과 효도 문화에 대한 염호지구의 실천과 혁신(The Practice and Innovation of Salt Lake District in Chinese Virtue and Filial Piety Culture)'이라는 제목의 이 청서가 '역사, 실천, 혁신, 전망'의 네 개의 장으로 구성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이 청서는 지난 10년 동안 염호지구의 모범사례를 검토, 요약 및 심층 분석하고 있으며, 향후 발전에 대한 잠재성, 방향 및 경로를 담고 있다"라고 말했다.

고대에 '허둥(Hedong)'으로 알려진 윈청은 중국 문명 발상지의 핵심 지역에 위치한다. 이곳은 순 황제의 고향이자 중국의 덕과 효도의 본고장으로 전해진다. 중국에는 순의 효심에 대한 많은 이야기가 전해진다.

전해지는 이야기에 따르면, 순 황제의 미덕은 하늘과 땅을 감동시켰으며, 요 황제가 퇴위할 때 사람들은 순을 다음 황제로 추대했다. 이들은 순 황제의 됨됨이를 살피고, 그에 대한 민주적 평가를 내렸다. 그 결과, 순 황제는 모든 사람에게 높은 평가를 받았다. 

염호지구 당 위원회 부서기인 Xue Yongqi는 기자회견에서 "덕과 효도 문화를 수호하는 행동강령과 도덕적 생각은 오늘날의 글로벌 사회적 거버넌스에 여전히 실질적이고 전략적인 의미를 지닌다"라고 말했다. 

염호지구는 2010년부터 덕과 효도 문화에 대한 기준을 확립하고, 뛰어난 대표자들에 대한 합리적인 보상 메커니즘을 구축하는 한편, 덕과 효도 문화의 실천 네트워크 시스템을 지속해서 개선함으로써, 덕과 효도 문화를 중국의 특정 영향력과 보급 가치를 창출하는 사회 모든 활동에 대한 주제 및 목표이자 촉진제로 삼았다. 

염호지구는 덕과 효도 문화 발전을 위한 '식스 인 원(six-in-one)' 플랫폼을 구축했다. 여기에는 노년층을 위한 일일 돌봄센터, 덕과 효도 강의실, 덕과 효도 문화 벽, 농촌 도서관, 덕과 효도 문화예술 홍보팀, 덕과 효도 자원봉사 서비스팀이 해당된다. 사람들은 이를 간단히 '식사, 수업, 벽, 책, 놀이, 가족'이라고 부른다.

도시 공동체에 구축된 400개 이상의 덕과 효도 목록과 농촌 사회에 세워진 117개의 덕과 효도 문화 벽은 "넓은 지역에 영향을 미치고 사회 전체를 교육할 사람을 선택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와 동시에, 445개의 덕과 효도 문화 공연팀이 연중 농촌 및 지역사회에서 공연했으며, 약 7만 명의 자원봉사자를 갖춘 591개 자원봉사 팀이 이 지역의 도시 및 농촌 지역에서 다양한 자원봉사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염호지구는 덕과 효도 문화의 시행을 통해 노인을 공경하고 농촌 문화 및 경제를 활성화시키는 관습을 장려했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