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3(월)
 

999.JPG
 
[동포투데이] 배우 우정원이 ‘사랑의 불시착’에서 매력이 통통 튀는 북한 사택마을 주민으로 등장해 존재감을 빛내고 있다.

다양한 작품과 캐릭터로 변화무쌍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 우정원이 현재 방영 중인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에서 북한의 사택마을 주민인 ‘향이’로 분해 찰진 북한 사투리와 맛깔스러운 연기로 극의 흥미를 높이고 있다.

극 중 북한 주민 우정원은 전기밥솥으로 몰래 밥을 짓다가 나월숙(김선영 분)에게 들키자 곧바로 무릎을 꿇으며 “제가 그만 그 찰진 밥맛에 혼이 나가서 잠시 처 돌았었나 봅니다”, “한 번만 눈 감아주시라요”라며 온갖 애교를 선보여 안방극장에 신선한 귀여움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했다.

변화무쌍한 연기로 작품마다 섬세한 연기력과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체 불가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우정원은 지난해 최고의 화제작 JTBC ‘SKY캐슬’ 민자영에 이어 OCN ‘왓쳐’, tvN ‘유령을 잡아라’, KBS2 ‘동백꽃 필 무렵’, SBS ‘VIP’에서 연달아 출연하며 대중들에게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처럼 작품마다 맡은 캐릭터를 기대 이상으로 소화해내 대중들과 관계자들에게 극찬과 주목을 받고 있는 배우 우정원은 올해 4월 방영 예정인 tvN 새 주말드라마 ‘화양연화’와 영화 ‘카운트’에 캐스팅이 확정돼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한편,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의 이야기를 담은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송된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랑의 불시착’ 우정원, 통통 튀는 매력으로 ‘믿보배’ 입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