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7(수)
 

003.jp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인민망에 따르면 1월 10일 저녁부터 11일 새벽 사이에 둥근 만월이 밤하늘에 걸렸다. 이는 1년에 13번밖에 없다는 둥근 만월이다. 새해 들어 처음으로 밤하늘에 걸렸다. 이어 11일 새벽에 동북아시아의 상공에서는 아주 장관적인 월식현상도 나타났다.

월식이란 달이 지구의 외부 층 음영을 꿰뚫으면서 생기는 현상이다. 하지만 당시 월식 때 달에는 검은색 <이빨 자국>은 없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781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0년 첫 둥근 만월 하늘에 걸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