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4(화)
 

666111.jpg
 
[동포투데이] 배우 나인규가 이엑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채결했다.

4일 이엑스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나인규는 영화, 드라마, 연극 등 장르를 불문하고 다양한 작품에서 자신의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무엇보다 안정적이고 무게감 있는 연기력을 지닌 배우다. 그가 앞으로도 역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단국대학교 연극영화학과를 졸업한 나인규는 지난 2003년 영화 ‘동해물과 백두산이’(2003)를 통해 데뷔한 뒤 ‘굿바이 보이’(2010), ‘뚝방전설’(2006), ‘여교수의 은밀한 매력‘(2006), ’태풍‘(2005)을 비롯해 드라마 MBN ’우아한 가‘, KBS2 ‘꽃피는 봄이 오면’, ‘엄마도 예쁘다’, ‘장화홍련’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열연으로 폭넓은 필모그라피를 만들어왔다.

특히 지난 해 성황리에 종영한 MBN 드라마 ‘우아한 가’에서는 얌체 스타일이지만 오랜 의리로 이장우와 임수향과 손을 잡고 사건의 진범을 찾는 강력계 오형사 역을 맡아 맛깔나면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엑스엔터테인먼트와 손을 잡은 나인규는 “함께 나아갈 동반자가 생긴 기분에 기쁘다. 책임감을 가지고 주어진 활동에 최선을 다하며 단단한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나인규가 전속계약을 맺은 이엑스엔터테인먼트는 배우 매니지먼트사로 오승은, 조경숙, 우정원, 황인준, 박인규 등 실력파 중견 배우들과 신인배우가 소속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사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나인규, 이엑스엔터테인먼트 전속계약…"지원 아끼지 않을 것"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