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8(목)
 

[동포투데이] '그 남자의 기억법' 한다미가 열혈 조연출로 첫 등장했다.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에서 배우 한다미는 이정훈(김동욱 분)이 진행하는 방송의 조연출 역을 맡았다. 이 가운데 지난 18, 19일 방송에서 조연출(한다미 분)은 예상치 못한 일이 벌어지는 위기 속 이를 슬기롭게 대처, 제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333.PNG
 
극 초반부터 위기가 찾아왔다. 생방송이 진행되던 중 프롬프터가 고장이 났고, 현장에서 프롬프터에 이상이 있음을 알아챈 조연출은 다급하게 부조정실로 달려가 소식을 전했다. 하지만, 김팀장(이승준 분)은 해결할 사람을 데려오라며 한 소리를 했고 이에 조연출은 곧바로 움직이는 발 빠른 대처를 보여줬다.

뿐만 아니라 여하진(문가영 분)과의 인터뷰 중, 정서연(이주빈 분)의 생각으로 혼란스러워하는 이정훈의 모습에 급히 스튜디오로 들어와 물을 건네주는 빠릿빠릿한 행동으로 시청자들에게 안도감을 안기기도.

이 과정에서 한다미는 흔들리는 눈빛과 급박한 목소리로 긴장감 있는 상황을 연출한 것은 물론, 극의 활력을 배가시키며 자신의 얼굴을 제대로 알렸다. 특히 조금은 서툴지만 위기의 순간, 상황에 따라 척하면 척 언제나 열정적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열혈 조연출의 면모로 존재감을 확고히 했다.

앞서 한다미는 전작 TV CHOSUN '간택-여인들의 전쟁'에서 조정을 뒤흔드는 키 플레이어로 활약, 야욕을 지녔지만 금기된 행동이기에 불안해하는 이중적 심리를 섬세하게 표현하며 안정된 연기력을 보여줬다.

매 작품, 변신을 거듭하며 극을 풍성하게 만드는 한다미는 이번 '그 남자의 기억법'을 통해 또 한 번 캐릭터를 빛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앞으로 한다미가 펼쳐갈 이야기에도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MBC '그 남자의 기억법'은 매주 수, 목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사진 제공 : MBC '그 남자의 기억법' 방송)
태그

전체댓글 0

  • 516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그 남자의 기억법' 한다미, 센스만점 활약 존재감 입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