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6(화)
 


36e14b8a970c4226bc8763df05315f8e.jpg

 

[동포투데이 철민 기자] 육상과 수영이라는 두 가지 기초 종목이 도쿄올림픽에 너무 많은 것을 기여했다. 수빙텐(苏炳添) 100m 준결승에서 9초83로 천하를 놀라게 했고 공리자오(巩立姣)와 류스잉(刘诗颖)이 차례로 ‘건곤일척(乾坤一掷)’이 되어 승리를 결정지었다. 그리고 장위페이(张雨霏)가 ‘접후(蝶后)’가 되었으며 왕순(汪顺)이라는 ‘앞세대 천리마(老骥)가 마침내 왕으로 군림했다. 


또한 기록 돌파와 서프라이즈(惊喜)가 더욱 많은 종목에서 펼쳐졌다. 중국 선수단은 30개 큰 종목과 225개 세부 종목에 참가, 국외 세부 종목 중 가장 많은 종목에 투신하였으며 이 중 조정 여자 4인용 스컬(双桨)과 트램펄린(蹦床)의 여자 개인 종목에서 모두 13년 만에 금메달을 따냈다. 그리고 쑨이원(孙一文)이 중국 펜싱 사상 첫 여자 에페(重剑) 경기 개인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여자 3인 농구에서는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c4a0c670fd064f81872c90d3f7967e62.jpg

 

선수단 감독들의 눈에는 국가 보장과 치밀한 준비 그리고 사전의 적응 등을 성공의 열쇠로 꼽는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도 “이번에도 비전통적 강점 중 중국이 잘했다. 중국 올림픽위원회가 선수육성과 기타 준비에서 뛰어난 것은 분명하다”고 평가했다.


4년 전 장위페이가 추이덩룽(崔登荣) 수하로 갈 당시 두 사람은 성격이 너무 달라 ‘화성과 지구에 충돌하는 것’처럼 마찰을 빚었다. 추이덩룽이 그린 ‘3년 올림픽 우승’ 청사진에 대해 처음에 장위페이는 전혀 믿지도 않았고 잘 협력하려고도 하지 않았었다.


그러나 3년 여간 성격, 기술과 심리 등 난제를 극복한 이들 사제(师徒)는 서로에 대한 신뢰를 쌓았고 추이덩룽은 ‘100m로 200m를 추진하는 것’으로 자신감을 높이게 하는 한편 장위페이를 올림픽 정상에 올려놓았다. 그도 그럴 것이 강력한 종목인 접영에서 금메달 1매와 은메달 1매는 물론 여자 자유형 4X200m 릴레이에서 동료들과 함께 장위페이는 세계기록도 깨뜨리며 우승을 차지했다.


그렇다면 이런 ‘장위페이’의 배후에는 ‘추이덩룽’같은 인물이 한 명씩 심지어는 여러 명의 ‘추이덩룽’이 포진, 그리고 이들 모두의 배후에는 또한 국가의 전폭적인 지원이 있었다.


중국배드민턴협회 장쥔(张军) 주석은 “올림픽이 1년 연기되면 조국이란 든든한 후원자가 있어 기지에서 정상적으로 훈련할 수 있어 컨디션을 잘 유지하고 올림픽 시뮬레이션(模拟赛)도 몇 번 할 수 있었다. 이는 다른 팀에서는 절대 불가능한 일이었다”고 말했다.


좋은 성적 뒤에는 방역과 반 도핑이라는 두 개 전장에서의 완벽한 활약이 있었다.


중국 역도 선수 팀이 경기 중 미끄럼 방지용 파우더(防滑粉)를 사용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모르는 사람이 많을 것이다. 역도 팀에 따르면 이것은 팀에서 정한 많은 방역 세부사항 중의 하나라고 한다. 중국역도협회 주석 저우진창(周进强)은 도쿄 올림픽 참가 한 달 전에 중국은 3000여 자에 이르는 ‘참가자 방역, 출국, 응급 방안’을 만들어 출정의 전 과정을 담았다.


역도 팀은 전체 중국 선수단의 축소판이다. 경기 전 중국 선수단이 제안한 코로나19 전파 방지 대책, 도핑 사건 및 경기 풍격과 경기 규율에서의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7일까지 완벽한 답안을 작성했다.


중국 선수단은 이번 도쿄 올림픽에서 4개 종목의 세계신기록을 세우며 합계로 금메달 38매 획득에 성공했다.


물론 경기장에서 이길 때도 있고 패할 때도 있는 법, 중국 선수단에서도 눈물과 서운함과 아쉬움이 있었다. 중국 여자 축구는 3전 2패 1무로조별 리그에서 탈락했고 유력했던 우승 후보였던 중국 여자 배구 역시 8강에 실패하는 사상 최악의 성적을 기록했으며 중국 태권도 팀은 동메달 1 매만 따내는 데 그쳤다. 중국에서는 매 올림픽을 마칠 때마다 금메달이 장부에 기록되는 역사가 있다. 게다가 중국 선수단은 아직 큰 종목에서 더 이상의 돌파구를 마련하지 못했다.  


9986feb2e1934c52a21fd6ad001f865e.jpg

 

승패를 떠나 중국 선수들의 풍채는 도쿄에 잊을 수 없는 추억을 남겼다.


지난 2일, 중국 여자배구팀 감독 랑핑(郎平)은 중국 여자배구의 도쿄 올림픽에서의 최종전에서 선수들에게 “선수들 중에 아직 젊은 사람이 많다. 3년 후에는 파리 올림픽이다. 오늘 다시 출항하는 것으로 간주하기를 바란다”고 했다.


많은 사람들은 중국 여자배구가 조별 리그에서 고전할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못했지만 엄연한 현실 앞에서도 중국 여자배구를 탓하는 사람은 없었다.


2019년 월드컵 우승 이후 중국 여자배구는 코로나19의 발생 기간 앞뒤를 합쳐 약 1년 반에 달하는 비공개 훈련을 거쳤다. 랑핑은 최근 9년간 중국 여자배구 팀을 이끌면서 맞닥뜨린 가장 큰 도전 중 하나가 바로 수준 높은 경기 여건이 부족한 상황에서의 장기적인 집중훈련으로 꼽았다.


중국 여자배구를 포함한 중국 선수단의 각 팀은 모두 폐쇄적인 훈련에서 시간을 보냈다. 실로 “올림픽을 위해 모든 사람이 열심히 노력한 점은 이번 결과에 관계없이 매우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랑핑이 말한 바와 같았다.


3연패 후 중국 여자배구는 2연승을 달렸다. 이러자 랑핑은 선수들에게“사람들이 우리 여자배구에 요구하는 것은 매번 우승하고 매번 이겨야 한다는 것이 아니다. 사람들이 여자배구팀을 좋아하는 투혼이 있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렇다. 바로 이런 정신이 모든 중국 선수들이 공유하는 속성이다.(다음 계속) 


태그

전체댓글 0

  • 599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선수단 도쿄 올림픽 총 결산②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