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6(일)
 

99.png

 

[동포투데이 허훈 기자] 16일, 중국선박그룹 산하 강남조선이 건조하는 세계 최대 9만9000㎥급 초대형 에탄 운반선 'PACIFIC INEOS GRENADIER'가 인도됐다. 이 배는 강남조선이 4월 23일 순차적으로 조업을 재개한 이래 인도한 첫 선박이자 지난 3월 코로나19 사태 이후 상하이 창싱진(長興鎭)에서 인도한 첫 선박이다.


길이 230.0m, 너비 36.6m, 깊이 22.5m의 강남 판다 계열의 이 배는 액화 에탄의 장거리 운송에 이용된다.이 배는 자주적 지적재산권을 가진 B형 액체화물칸 4개와 갑판탱크 2개를 갖추고 있으며 최대 수용량이 9만9000㎥로 세계에서 가장 큰 초대형 에탄 운반선으로 휴스턴 항로의 주척도인 포락선 제한조건에 따른 최대 적재용적을 갖췄으며 에탄을 연료로 사용할 수 있는 이중연료 본체와 축발전기를 장착해 가장 엄격한 배출요건을 충족하면서도 최상의 경제성을 갖췄다.


이 선박은 미국 선급협회와 중국 선급협회에 등록되었으며 최신 국제 LNG 벌크 규칙, 국제해사기구, 미국 해안경비대 등 관련 국제규칙을 충족한다.


이 선박은  또한 코로나19를 비롯한 전염성 질환의 전파 위험을 차단·통제하고 선박의 대응 능력을 강화하는 등 미국 선급협회에서 발급한 방역 기호를 갖춘 민용 상선이기도 하다.

 

 

태그

전체댓글 0

  • 304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세계 최대 9만9000㎥급 초대형 에탄 운반선 상하이서 인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