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4(목)
 
[동포투데이 국제] 1년에 한번인 중국 베이징 디탄묘회(地坛庙会)는 여전히 음력 섣달 1월 30일에 개막했다. 8일간 열리는 지단묘회는 관광객들에게 200개의 공연을 선사한다. 
 
보도에 따르면 이번 묘회는 전통 명절 청나라 땅의 신 제사 공연외에 대중들에게 하락 대고(河洛大鼓), 스촨 청음(四川清音), 동북 요고무(东北腰鼓舞) 등 지방특색이 있는 공연을 선보인다. 묘회는 2월 6일까지다.
 
사진은  2월 1일,  디탄묘회(地坛庙会)에서 청나라  궁정제사(땅의 신 제사)를 재현하고 있는 장면이다.  사진=둥팡 IC
 
 
9K0STI0100AP0001.jpg

9K0SRI8000AP0001.jpg

9K0SRR8Q00AP0001.jpg

9K0SS06400AP0001.jpg

9K0SSFPA00AP0001.jpg

9K0SSKTL00AP0001.jpg

9K0SSRD100AP0001.jpg

9K0ST20400AP0001.jpg

9K0STQ2G00AP0001.jpg

9K0ST91500AP0001.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베이징, 디탄묘회(地壇廟會)에서 청나라 궁정제사도 재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