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art_1368319612.png
‘제6회 세계인의 날’을 맞아 서울시에서 후원하는 '외국인 커뮤니티 문화행사'가 오는 19일 오전 11시부터 5시까지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다.
 
중국조선족대모임(대표 허을진)과 한국외국인인권보호법률위원회(소장 이광종)가 공동주관하는 이날 행사는 “자장면이 뭐예요?”라는 주제로 ▲중국요리 먹거리 한마당, ▲한·중 문화공연, ▲중국 전통의상 체험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중국요리 먹거리 한마당’은 국내 최고의 중국요리 명장인 이면희 요리사가 현장에서 직접 요리하여 중국전통 요리의 다양하고 독특한 맛을 선보인다. 특별 코너로 마련된 한·중 김치문화 체험전은 한국의 대표 음식인 김치가 중국의 지리적·문화적 환경에서는 어떤 맛으로 변신했는지 맛보기를 통해 알아볼 수 있다.
 
‘한·중 문화공연’은 중국의 대표 문화공연인 사자춤을 비롯해 소림무술, 태극권, 중국전통 노래·춤, 전통악기 공연 등으로 구성되어 볼거리와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아울러 한국예술고등학교 학생들의 댄스 공연과 한국 가수들의 축하 공연도 함께 펼쳐진다.        
 
또한 중국 소수민족들의 전통 의상을 입어보고 사진으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이색적인 ‘중국전통의상 체험’ 행사도 진행된다. 그밖에 당일 행사관련 사진을 블로그에 올리면 행운의 상품을 받을 수 있는 ‘블로그 공모전’도 준비돼 있다.
 
특히 이날 행사는 ‘케냐 대사관’, 이주여성 자조단체인 ‘톡투미(대표 이레샤)’와 함께 ‘2013 World in Seoul, Seoul in World’ 문화존을 꾸미고, 케냐와 스리랑카의 전통 춤·노래, 패션쇼, 마술, 모니카인형 만들기 체험 등 각 나라의 독특한 문화를 비교 체험할 수 있는 색다른 행사로 꾸며진다.
 
중국조선족대모임 허을진 대표는 “5월의 따사로운 햇살과 싱그러운 초록이 어우러져 자연의 아름다움을 더하듯 서로의 문화와 전통을 존중하며 더불어 살아가는 세계 공동체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자장면이 뭐예요?”… 문화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