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중국영화 베를린영화제서 “황금곰상” 수상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중국영화 베를린영화제서 “황금곰상” 수상

기사입력 2014.02.20 21:5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F2014021710195269467205844.jpg


지난 15일에 펼쳐진 제6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시상식에서 중국영화가 3상을 수상했다. 조역남(刁亦男)감독의 “백일염화”과 영화제의 최고상인 최우수영화 “황금곰상”을 받았고 영화의 주인공 료범(廖凡)은 최우수남주연상 “은곰상”을 수상했으며 루엽(娄烨)감독이 연출을 맡고 증검(曾剑)이 촬영한 영화 “안마(推拿)”가 걸출예술공헌 “은곰상”을 수상했다.


“백일염화”는 충실하고 엄밀한 범죄추리로 영화제조직위원회의 칭찬을 받았고 서방의 “흑색”류영화로 평가받았다. 또 다른 수상작품인 “안마”는 필비우(毕飞宇)의 동명소설을 개편한것으로 남경의 한 안마원에서 몇몇 맹인안마사들의 생활과 정감세계를 그려냈다. 그밖에 영화제에 참가한 중국영화 “무인구(无人区)”는 수상은 못했지만 방영기간 관중들의 호평을 받았다.


제64회 베를린국제영화제는 2월 6일부터 16일까지 펼쳐졌는바 72개 나라와 지역의 409부 영화가 전시방영되였고 23부가 주요경쟁부문에 올랐으며 20부가 “황금곰상”을 두고 경쟁을 치뤘는데 그중 중국영화가 3부이다.베를린영화제는 1951년부터 개최된 이래 “문화적이고 예술적인것을 중시하고 현실을 관심하며 신인을 격려하는” 영화제로 알려졌고 프랑스칸영화제와 이딸리아베니스영화제와 함께 “유럽 3대 영화제”로 불리고있다. 조역남에 앞서 장예모가 1988년에 영화 “붉은 수수”로, 사비가 1993년에 “향혼녀”로, 왕전안이 2007년에 “도아의 혼사”로 “황금곰상”을 수상한바 있다.


한편 제64회 베를린국제영화제의 “황금곰상”수상작품인 “백일염화”는 2014년 상반년에 전국에 상영될것으로 알려졌다.


F2014021710204615567205845.jpg

F2014021710210963367205846.jpg

F2014021710212431767205847.jpg

F2014021710213602167205848.jpg

F2014021710215121567205849.jpg

F2014021710220888067205850.jpg

F2014021710222634567205851.jpg


중국영화 베를린영화제서 “황금곰상” 수상중국영화 베를린영화제서 “황금곰상” 수상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