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7(수)
 
01.JPG
 
[동포투데이] 4일자 연변일보에 따르면 3일 저녁, 1만여명의 시민, 관광객들이 모인 가운데 제6회 연길국제빙설관광축제가 중국조선족민속원에서 화려하게 막을 올렸다.

우리 민족의 문화를 전승하고 민속특색과 지역문화를 융합시키는 데 취지를 둔 관광축제는 ‘활짝 핀 진달래’를 주제로 주회장인 중국조선족민속원에 불빛바다, 3D환영쇼, 민속체험구, 빙설운동구 등 구역을 설치, 관람객들에게 빙설의 정취와 문화적 풍토를 선물했다.

연길시관광국 관계자에 따르면 총투자가 1000만원에 달하는 이번 빙설축제는 얼음 2000립방메터, 눈 2만립방메터로 10개 류형의 얼음조각, 20개 류형의 눈조각을 만들었다.

03.JPG
태그

전체댓글 0

  • 459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6회 연길국제빙설관광축제 개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