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9(금)
 


[동포투데이=베이징] 신화넷에 따르면 일전 중국 국무원에서는 소형기업에 대한 지원책을 일층 강화하기로 결정하고 연납세 소득액 기준을 원래의 6만원에서 큰 폭으로 상향조절하며 기한을 2016년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를 두고 중국 전국 정협위원인 장연기는 소형기업을 대상해 기업소득세를 절반 감면하는 세수우대정책의 상한선을 올린 뒤 앞으로 600여만호에 달하는 소형업체들이 그 혜택을 입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국무원 소형업체 부양책 일층 강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