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윤송아, 이상봉 디자이너 드레스입고 전진우 사진작가와 콜라보전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윤송아, 이상봉 디자이너 드레스입고 전진우 사진작가와 콜라보전시

'2018 용산평화예술전'의 초대작가로 특별부스전
기사입력 2018.06.25 10:4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3.JPG▲ 배우 겸 화가 송윤아 이상봉 디자이너 드레스입고 전진우 사진작가와 콜라보전시 (사진제공 : 사진작가 전진우)

[동포투데이] 호국 보훈의 달 6월을 맞으며 6월 25일~29일 용산구청 용산아트홀에서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 용산구협의회 주최 주관, 문화예술분과위원회 주관, 용산구, 용산문화원, 용산미술협회, 용산서예협회, P4P 후원으로 ‘2018 용산평화예술전’이 개최된다.
 
25일 오후4시 오픈식은 용산구의원회 의원들을 비롯한 민주평통 용산구협의회 이민재회장님과 민주평통 임원들, 미술계 축하귀빈들과 출품자들과 축하객이 모인가운데 민주평통 용산구협의회 문화예술분과 하정민 위원장과 윤송아작가의 사회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배우 겸 화가 윤송아가 전진우사진작가와 함께 '2018 용산평화예술전'의 초대작가로 선정되어 6월 25일~29일까지 특별부스전에서 콜라보전시를 갖는다.
 
1.JPG▲ 배우 겸 화가 송윤아 이상봉 디자이너 드레스입고 전진우 사진작가와 콜라보전시 (사진제공 : 사진작가 전진우)
 
특별부스전에서는 '아이린, 평화의 여신'이라는 주제로 전진우사진작가와 윤송아의 콜라보 사진작품과 함께, mbn 드라마 '리치맨' 에서 화제를 모았던 '웃는소녀'를 포함한 윤송아의 미술작품 15여점을 만나볼수있다.
 
'6.25 전쟁일' 에 맞추어 공개한 신작 '아이린, 평화의 여신'은 평화를 갈구하는 염원을 담은 사진작업으로 이상봉 디자이너의 드레스와 플로리스트 도연의 작업도 눈길을 끌고있다.
 
전진우작가와 윤송아작가의 콜라보레이션 작품들은 6월 25~29일 용산아트홀 전시가 끝난후, 7월 6~10일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이 열리는 명동 L7호텔에서도 전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