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9년 한국영화 첫 번째 공포스릴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9년 한국영화 첫 번째 공포스릴러!

기사입력 2019.02.07 16:4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동포투데이] 2019년 한국영화 첫 번째 공포스릴러 영화로 관객에게 절대 벗어 날 수 없는 충격적인 공포를 선사할 영화 <로드킬>이 2월 21일로 개봉일을 변경했다(감독 : 이수성, 제작: SJ E&M, 제이커스텀 필름, 리필름, 배급:㈜갤럭시컴퍼니)
 
깊은 산속에서 교통사고를 당한 후 한 친절한 가족에게 구조되어 도움을 받지만 조금씩 무섭게 변하는 친절한 가족으로 인해 절대 벗어날 수 없는 공포에 빠지게 되는 공포스릴러 영화 <로드킬>이 2월 21일로 개봉일을 변경했다. 2019년 첫 번째 공포스릴러를 메인 카피로 내세운 <로드킬>이 관객과의 만남을 조금 더 앞당기게 된 것.
 
캡처.JPG
 
천만관객을 넘어서며 장기상영에 들어간 <극한직업>과 2월 개봉작 <증인><기묘한 가족><사바하><자전차와 엄복동> 등 다양한 대작 한국영화의 개봉 속에서 공포스릴러 장르로 도전장을 던진 <로드킬>. 유명 스타배우는 아니지만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는 이철민, 오광록을 주연으로 독특한 설정, 충격적이고 놀라운 반전이 있는 스토리를 통해 차별화된 전략으로 개봉을 준비하고 있다. 

2019년 첫 번째 공포스릴러 영화 <로드킬>은 2018년 <곤지암(관객 267만명)><목격자(관객 252만명><도어락(관객 155만명)><사라진 밤(관객 131만명)> 등 한국영화 공포스릴러의 흥행 계보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2019년 첫 번째 한국영화 공포스릴러인 영화 <로드킬>은 2월 21일 개봉일을 변경하며 좀더 일찍 공포스릴러 매니아 관객을 찾아간다.
<저작권자ⓒ동포투데이 & dspdail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