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9(금)
 

wwww.jpg
 
[동포투데이] 중국 흑룡강 성상지시 출신의 국제결혼사기 용의자 중국인‘장마오마오(張毛毛)’(1980년 12월생).
이혼녀임에도 불구하고 미혼이라고 속이고, 상습적으로 한국 남성들과 결혼을 미끼로 금품을 갈취하고 있다. 중국여성과 국제결혼을 계획하고 있는 남성들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장마오마오의 사기행각으로 최근 피해를 본 한국남성 윤모(43세)씨는 ○○국제결혼정보회사를 통해 그녀를 만났으며, 한국에서 혼인신고까지 하고 그녀의 한국입국에 필요한 모든 절차를 마친 상태였다.

그러나 장마오마오는 한국에 오기도 전에 중국에서 잠적해 버렸고, 현재까지 연락이 두절된 상태다.

그동안 장마오마오는 집안 형편이 어렵다는 등 여러 차례 온갖 이유를 대며 돈을 요구했고, 윤모씨는 중국에 있는 장마오마오에게 수백만 원에 달하는 돈을 보내줬다.

현재 윤모씨는 장마오마오와 ○○국제결혼정보회사를 사기죄로 경찰에 고소하였고, 혼인무효소송을 진행 중이다.

wwww_00000.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제결혼사기 중국인 여성 ‘장마오마오(張毛毛)’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