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동포투데이] EU는 라파에서 군사작전을 감행해선 안 된다고 촉구했다. 


유럽연합(EU)은 16일 가자지구 인도주의 상황 악화를 막기 위해 가자지구 남부 도시 라파에서 군사작전을 감행해선 안 된다고 이스라엘에 촉구했다. 


보렐 EU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는 이날 성명을 통해 현재 100만 명 이상의 팔레스타인인들이 라파에서 피난처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EU가 이스라엘이 라파에서 군사작전을 감행해선 안 된다고 촉구했는데 이는 가자 지구에서 재앙적인 인도주의적 상황을 더욱 악화시키고 이 지역에 긴급히 필요한 기본 서비스와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는 것을 방해하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스라엘군은 다음 주 라파 공격 세부 계획을 지도부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이스라엘 언론이 16일 보도했다. 이 계획에는 라파의 팔레스타인 주민을 가자 지구 남부와 중부의 다른 지역으로 철수시키는 방안이 포함될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이에 앞서 이스라엘 국방장관과 전시 각료들은 3월 초순까지 억류자 교환에 합의하지 않으면 이스라엘군이 라파에 진입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스라엘 정부 측은 이 같은 소식에 대해 아직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EU, 이스라엘에 ‘라파 군사작전’ 자제 촉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